메뉴 건너뛰기

얼TV.ca

  • 2017년 토론토 주택 거래 줄고 가격 상승..올해 구매력 다소 약화될 듯
  • 손희정기자
    2018.01.04 08:09:15


  • 지난 한해 온타리오주 광역토론토의 부동산 시장은 다소 진정되는 양상을 띠었습니다.   


    오늘 토론토부동산협회가 발표한 바에 따르면 지난 한해 MLS를 통래 거래된 총 주택 매매 건수는 9만2천394채로 2016년 13만3천40채 보다 무려 18.3% 가 줄었습니다. 


    한해 동안의 평균 거래 집 값은 $822,681로 2016년 대비 12.7% 올랐습니다. 


    지난해 GTA 부동산 시장은 1분기 최고점을 찍었으나 정부가 진정책을 도입하면서 여섯달 연속 줄곧 하락했으며, 마지막 4분기 들어 반등하기 시작했습니다. 


    최고 정점을 기록했던 4월의 평균 주택 가격은 무려 $918,138 까지 치솟았습니다. 


    이외에 지난해 12월 한달동안 GTA에서 4천930채가 거래돼 2016년 5천305채 보다 줄었습니다. 


    평균 집 값은 $735,021 로 일년 전 $730,125 보다 소폭 올랐습니다.


    주택 형태별로 단독 주택 거래량은 일년 전 동기간 대비 14%나 급감했고, 평균 집 값은 $989,870로 2.5% 떨어졌습니다. 


    콘도 거래량도 9.5% 정도 줄었으나 가격은 $503,968로 14.4%나 껑충 뛰었습니다. 


    지난달에는 특히 416 지역의 반단독 주택 거래가 큰 인기를 모으며 평균 집 값이 11.5% 오른 $903,658에 거래됐습니다.  


    이와 관련해 전문가들은 올해 추가 금리 인상과 모기지 대출 규정 강화로 인해 주택 구매력이 다소 약화될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한편, 지난해 1월 주택 거래량은 5천155채이며, 평균 집 값은 $768,351입니다. 

댓글 0 ...

http://www.alltv.ca/29717
번호
제목
661 2018.01.08
660 2018.01.05
2018.01.04
658 2018.01.03
657 2018.01.02
656 2017.12.29
655 2017.12.28
654 2017.12.27
653 2017.12.22
652 2017.12.21
651 2017.12.20
650 2017.12.19
649 2017.12.18
648 2017.12.15
647 2017.12.14
646 2017.12.13
645 2017.12.12
644 2017.12.11
643 2017.12.08
642 2017.12.07
태그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