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얼TV.ca

  • 내년 경제성장 다소 주춤 전망..10월 물가지수 2.1% 상승
  • 손희정기자
    2017.12.22 14:41:44
  • 루니 1.jpg


    내년도 국내 경제 성장이 다소 주춤할 것이란 전망이 나왔습니다.


    캐나다컨퍼런스보드는 어제 2011년 이후 빠르게 성장한 국내 경제는 올해도 3% 성장율이 예상되지만 내년에는 다소 낮아질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그 동안은 부동산 시장이 동력이 됐지만 내년도에는 소비자 지출이 주동력으로 작동하며 성장율은 2.1%로 다소 낮아질 전망입니다. 

    올해 신규 일자리 창출이 경제에 기여했다면 내년에는 임금 인상이 주요인이 되는데 대신 새로운 일자리가 올해의 절반 수준에 그치며 소비자 지출도 올해 3.6%에서 내년에 2.4%로 낮아집니다. 

    여기에 더해 가계 부채가 증가하는 점도 성장율을 더디게 만드는 요인이 될 수 있습니다. 

    한편, 최근 연방통계청이 발표한 바에 따르면 지난달 물가지수는 지난해 대비 2.1% 상승했습니다. 

    10월의 1.3%에 비해 완연히 높아졌지만 이는 휘발유 가격 급등 때문으로, 이를 제외하면 1.5%로 낮아집니다. 

    지난달 휘발유 가격은 일년 전 동기간에 비해 무려 19.6%나 상승했습니다. 

    이 때문에 교통, 운송 물가가 5.9% 상승했고, 이외에 식품 물가 1.6%, 주류와 담배 2.8%  올랐습니다. 


    주별 연간 상승율은 온타리오주가 1.9%, 브리티시컬럼비아주 2.6% 알버타주도 2.5% 높아졌습니다.

    이밖에 오늘 연방통계청이 발표한 바에 따르면 10월의 국내총생산, GDP는 한달 전인 9월과 비슷한 수준으로 제자리 걸음을 보였습니다. 

댓글 0 ...

http://www.alltv.ca/29548
번호
제목
671 2018.01.22
670 2018.01.19
669 2018.01.18
668 2018.01.17
667 2018.01.16
666 2018.01.15
665 2018.01.12
664 2018.01.11
663 2018.01.10
662 2018.01.09
661 2018.01.08
660 2018.01.05
659 2018.01.04
658 2018.01.03
657 2018.01.02
656 2017.12.29
655 2017.12.28
654 2017.12.27
2017.12.22
652 2017.12.21
태그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