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AllTV

  • 산재 지원금 올리고 암 지원 늘리고..온주 근로 개선책 발표
  • AnyNews
    2023.11.13 13:31:19
  • 온타리오주 정부가 근로자을 위한 개선책을 속속 발표하고 있습니다.  

    산재 지원금을 인상하고 소방대원의 암 지원을 확대합니다.  

    앞서 채용 공고에 급여 범위를 공개하도록 요구하는 법안의 일부로, 직장 내 안전과 보험 혜택을 인플레이션보다 높은 수준으로 인상하고 조만간 관련법규를 마련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법안에 따르면 정부가 연간 인상액을 설정할 수 있는데 예를 들어 2% 인상일 경우 연봉 7만달러를 받는 산재 근로자는 올해 기준 생활비 조정율 6.5%에 더해 9백달러(연간)를 더 받게 될 전망입니다. 

    소방대원과 화재조사관의 식도암 지원 자격도 확대됩니다. 

    산재로 분류되는 기준을 기존 25년 근무에서 15년으로 낮출 예정입니다. 

    또한 정부는 연방고용보험 질병 혜택의 26주와 일치할 수 있도록 협의를 시작하고 있다고도 덧붙였습니다. 

    채용 과정에서 캐나다 근무 경력을 요구하지 못하도록도 할 방침입니다. 

    신규 이민자들의 장벽을 허무는 것으로 캐나다에선 처음입니다. 

    신규 이민자들은 지식이나 기술, 능력을 가지고 있어도 캐나다 경력이 없는 탓에 처음부터 기회를 박탈당하고 단순직에서 일해야 했습니다.  

    이에 정부는 이들이 자신의 전공이나 경력 등을 살려 취업할 수 있도록 채용 시 '캐나다 경력’을 요구하지 못하도록 할 계획입니다. 

    모든 직종은 아니고 30여 가지에 한정될 예정이며, 이르면 오는 12월부터 시행될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이에 대해 일각에선 캐나다 경력을 요구하지 않는 것만으로 문제가 해결되지 않는다며 이민자에게는 연결 프로그램과 실습 준비 평가 프로그램이나 교육을 받을 수 있는 자금 지원이 더 필요하다고 지적했습니다. 

    이외에도 전문대에서 1년 이상 공부하고 졸업하는 유학생도 주정부 이민 프로그램을 신청할 수 있도록 할 방침입니다.  

    정부에 따르면 올해 주정부 이민 프로그램을 통해 1만6천5백여 명이 정착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댓글 0 ...

http://www.alltv.ca/200268
번호
제목
2076 2023.11.24
2075 2023.11.23
2074 2023.11.22
2073 2023.11.21
2072 2023.11.20
2071 2023.11.17
2070 2023.11.16
2069 2023.11.15
2068 2023.11.14
2023.11.13
2066 2023.11.10
2065 2023.11.09
2064 2023.11.08
2063 2023.11.07
2062 2023.11.06
2061 2023.11.03
2060 2023.11.02
2059 2023.11.01
2058 2023.10.31
2057 2023.10.30
태그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