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AllTV

  • 캐나다 암 생존율 높아져..취장암.식도암은 생존율 매우 낮아
  • 손희정기자
    2019.09.04 13:32:40
  • 캐나다의 암 생존율이 높아졌습니다. 


    암 환자.jpeg


    암은 캐나다인 사망 원인의 첫번째로, 국민 4명 중 1명이 암으로 목숨을 잃고 있습니다. 


    최근 캐나다 암 단체가 발표한 통계 자료에 따르면 국내 암 환자의 생존율이 빠르게 높아지고 있습니다.


    연구진은 1992년부터 1994년사이와 2012년에서 2014년의 암 생존율을 비교 분석했습니다. 


    그 결과 최근 암 생존율, 즉 암 환자가 5년 이상 생존할 확율이 63%를 기록했습니다. 


    앞선 1990년대에는 5년 이상 생존율이 55%에 불과했습니다. 


    이 기간 특히 혈액암과 림프종과 다발성 골수종, 백혈병의 생존율이 높아졌고, 유방암도 크게 개선됐습니다. 


    이는 정밀의학 등으로 인해 진단과 치료 기술이 발전했기 때문입니다. 


    물론 암 종류에 따라 생존율이 달라지는데 예를 들어 갑상선암은 98%, 고환암은 95%로 이들 질환은 100%에 가까운 생존율을 보이고 있습니다. 


    하지만 식도암과 췌장암은 생존율이 각각 15%와 8%로 매우 낮은 수준에 그치고 있습니다. 


    이 가운데 췌장암은 앞으로 유방암을 넘어 캐나다인 사망 원인의 세번째에 달할 것으로 연구진은 예상했습니다.   


    한편, 연구진은 올 한해 새로 암 진단을 받는 사람이 22만여 명에 달하고, 미래에는 캐나다인 2명 중 1명이 암에 걸릴 수 있다고 우려했습니다. 


    앞서 보고서에서도 선진국가 국민의 사망 원인 1위가 심혈관 질환이 아닌 암이라고 나온 바 있습니다. 

댓글 0 ...

http://www.alltv.ca/47960
번호
제목
1053 2019.09.13
1052 2019.09.12
1051 2019.09.11
1050 2019.09.10
1049 2019.09.09
1048 2019.09.05
2019.09.04
1046 2019.09.03
1045 2019.08.30
1044 2019.08.29
1043 2019.08.28
1042 2019.08.27
1041 2019.08.26
1040 2019.08.23
1039 2019.08.22
1038 2019.08.21
1037 2019.08.20
1036 2019.08.19
1035 2019.08.16
1034 2019.08.15
태그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