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얼TV.ca

  • ON주, GTA 주택 시장 반등세 이어가..거래 늘고 집 값도 올라
  • 손희정기자
    2018.09.06 09:01:57


  • 온타리오주 광역토론토의 주택 시장이 석달 연속 나아지고 있습니다.    

    6.7월에 이어 지난달에도 주택 거래가 늘고 가격도 올랐습니다.   

    특히 시장에 나온 매물이 지난해 동기간 보다 무려 6% 증가했습니다. 

    오늘 토론토부동산협회, TREB 이 발표한 바에 따르면 지난 8월의 주택 거래량은 6천839채로 전년 동기간 대비 8.5% 증가했습니다. 

    평균 거래 집 값도 $765,270로 일년 전 보다 4.7% 올랐습니다. 

    다만 여름철 비수기인 탓에 6월에 비해서는 거래와 집 값 모두 두달 연속 낮아졌습니다. 

    주택 형태별 거래량을 보면 단독 주택 (3천1채)이 전년보다 17.7% 늘었고, 타운하우스 (1천143채)도 5.6% 증가했습니다. 

    반대로 반단독 (577채)이 1% 감소한 가운데 6월에 주춤했다 다시 상승하고 있는 콘도 거래는 전년 대비 5.6% (2천채) 증가했습니다. 

    평균 거래 가격도 상승했습니다.  

    올들어 연속 상승세인 콘도는 지난달에도 6.4% 올랐고, 반단독과 타운하우스도 각각 3.6%와 3.2%씩 올랐습니다.  

    단독 주택도 1.2% 오른 가운데 416 지역의 반단독과 타운하우스 가격은 소폭 떨어졌습니다.     

    협회 관계자는 여름인데도 인구 증가로 인해 주택 수요가 늘고, 또 그 동안 관망세였던 구매자들이 시장에 뛰어들며 주택 거래가 일년 전 보다 증가했다고 설명했습니다. 

    향후에도 이 추세가 지속될 것으로 전망한 관계자는 그렇기 때문에 앞으로는 주택 공급난이 심각한 문제로 대두될 수 있다고 우려하기도 했습니다.  

    이외에 지역별로 노스욕을 보면 영스트릿을 기준으로 윌로우데일 웨스트(C7) 지역에서는 지난달 70채가 거래되고, 평균 거래 가격은  $712,737이며, 단독 주택 평균 값은 $1,601,680, 콘도는 $552,510입니다. 
     
    영스트릿 동쪽 윌로우데일 이스트(C14) 지역에서는 122채가 거래됐고, 평균 값은 $800,770 이며, 단독 주택은 $2,140,941, 콘도 $577,803에 거래됐습니다. 
     
    노스욕 북쪽 리치몬드힐의 평균 주택 매매가는 $999,311, 마캄과 번 지역의 평균 거래 가격은 각각 $875,182와 $997,587 입니다.  

    이밖에도 필 지역에 있는 미시사가의 평균 거래 가격은 $683,819이며, 캐나다에서 가장 살기 좋은 도시 1위에 선정된 옥빌은 평균 거래 집 값은 $1,030,482입니다.  

댓글 0 ...

http://www.alltv.ca/36095
번호
제목
824 2018.09.24
823 2018.09.21
822 2018.09.20
821 2018.09.19
820 2018.09.18
819 2018.09.17
818 2018.09.14
817 2018.09.13
816 2018.09.12
815 2018.09.11
814 2018.09.10
813 2018.09.07
2018.09.06
811 2018.09.05
810 2018.09.04
809 2018.08.31
808 2018.08.30
807 2018.08.29
806 2018.08.28
805 2018.08.27
태그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