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AllTV

  • 조성준 장관 예산안 설명회..시니어 치과, 자동차 보험 등
  • 손희정기자
    2019.05.06 12:46:13


  • 조성준 노인 및 장애인 복지부 장관이 온타리오주 토론토 한인회관에서 예산안 설명회를 가졌습니다. 


    2019-20년도 온주 정부의 예산 총액은 1,630억달러입니다. 


    (현장음) 조성준 노인 및 복지부 장관 / 온타리오주  

    토론토 1년 예산의 10배가 훨씬 넘는 거나까 상당히 큰 금액이죠. 지출이 제일 많이 나가는 것이 보건(입니다)


    온 주민의 의료 보건 예산은 전체 예산의 42%에 달합니다. 


    이 가운데 요즘 가장 큰 이슈인 수퍼에이전시 의료 개혁에 대해 조 장관은 환자 중심의 변화라고 강조했습니다. 


    (현장음) 조성준 

    어쩔 수 없이 변화는 해야되요. 그런데 우리 보건부 장관이 강조하는 것은 아 조직은 바뀌지만 제일 중요한 것은 환자 중심으로 본다. 그래서 그 환자가 병원에 있던지 양로원에 가 있던지 집에 가 있던지 ( 환자가 받는 서비스는 변하지 않습니다) 


    정부가 매년 9천만 달러를 투입하는 노인 무료 치과에 대한 설명도 이어졌습니다.  


    (현장음)  정재호 보좌관 

    일반적인 클리닝부터 충치 치료도 되고, 수술도 되구요. 크라운도 되고, 그 다음에 좋은 것은 틀니, 의치도 혜택을 받는데요 그런데 의치는 100% 커버가 되는건 아니구요 최대 90%까지 정부가 부담하구요 


    저소득 노인이 대상으로, 구체적인 일정은 공개되지 않았으나 늦여름쯤 도입될 예정입니다. 


    이 프로그램이 공식적으로 시작되면 정부가 인터넷 웹사이트를 만들어 신청을 받을 계획입니다.   


    자동차 보험료를 내릴 수 있는 새로운 정책 도입도 추진하고 있습니다.    


    (현장음) 정재호 보좌관  

    드라이버 케어 카드라는 것을 발급을 해서요 그 카드로만 치료를 받을 수 있게 그런식으로 해서 사기를 줄이려고 합니다. 예전 같은 경우에는 의료 기관이나 보험회사나 물리치료 하시는 분들 일부 그쪽 분들은 뻥튀기를 해서 보험 회사에 청구를 했는데 저희가 그런 것을 원천봉쇄할 수 있도록 세금 시스템을 이제 도입을 할 겁니다


    이외에도 아동 복지와 관련한 CARE가 있는데 이는 연소득 15만달러 이하 가정에 혜택이 주어집니다. 


    이날 조 장관은 앞선 정부처럼 흥청망청 쓰다 보면 미래가 없다며 이런 변화들이 불가피하다고 피력했습니다.  


    이번 예산안은 향후 여야 토론을 거쳐 늦어도 5월 말이나 6월 초 이전에는 통과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날 설명회를 마친 조 장관은 언어가 장벽이라지만 미래 세대를 위해 한인 사회가 주류 정치와 사회에 적극 참여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인터뷰) 조성준  

    특히 그 한국 본토의 정치가 아주 혼탁하다 보니까 정치 하면 멀리 하려는 경향이 있는데 이제 우리가 그걸 바꿔야죠..그래서 자꾸만 참여 해서 그렇게 해야 우리 2세들도 따라오고..우리가 주인 노릇해야죠 맨날 셋방살이 할 수 없는 거죠..


    향후 1~2주 동안 예산안이 토론을 거치며 중간에 수정될 순 있지만 보수당이 다수 의석을 차지하고 있어 무난히 통과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얼TV 뉴느 손희정입니다.   

댓글 0 ...

http://www.alltv.ca/42885
번호
제목
974 2019.05.17
973 2019.05.16
972 2019.05.15
971 2019.05.14
970 2019.05.13
969 2019.05.10
968 2019.05.09
967 2019.05.08
966 2019.05.07
2019.05.06
964 2019.05.03
963 2019.05.02
962 2019.05.01
961 2019.04.30
960 2019.04.29
959 2019.04.26
958 2019.04.25
957 2019.04.24
956 2019.04.23
955 2019.04.22
태그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