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AllTV

  • 경관 2명 희생 에드먼튼 총격범은 16세.."아들이 죽이려고 해요"
  • AnyNews
    2023.03.17 10:04:07
  • 어제 새벽 앨버타주 에드먼튼의 한 주택가에서 30대 경관 2명의 목숨을 앗아간 한 총기 사건의 범인은 16세 소년인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범행 후 스스로 극단적인 선택을 한 소년은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관 2명을 총으로 쏴 숨지게 하고, 엄마에게도 총격을 가했으며, 소년의 엄마는 현재 중태인 상태로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현지 경찰이 정확한 사건 경위 등을 수사 중인 가운데 총에 맞기 전 소년의 엄마가 아들이 자신을 죽이려 한다며 도움을 요청했다는 목격자 진술이 나오기도 했습니다. 한편 캐나다경찰협회에 따르면 공무 중 경관 사망은 2019년 1명, 2020년 3명, 2021년 2명에서 지난해 5명으로 늘었으며, 이번 에드먼튼 경관 사망은 올들어 첫 사건으로 기록됐습니다.  

댓글 0 ...

http://www.alltv.ca/197224
No.
Subject
12598 2023.03.17
2023.03.17
12596 2023.03.17
12595 2023.03.16
12594 2023.03.16
12593 2023.03.16
12592 2023.03.16
12591 2023.03.16
12590 2023.03.15
12589 2023.03.15
12588 2023.03.15
12587 2023.03.15
12586 2023.03.15
12585 2023.03.14
12584 2023.03.14
12583 2023.03.14
12582 2023.03.14
12581 2023.03.14
12580 2023.03.14
12579 2023.03.13
태그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