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AllTV

  • 1월 소비자물가 1.7% 상승..휘발유, 채소 가격 급등
  • 손희정기자
    2018.02.23 08:48:26
  • cp-cda-inflation-jan CBC.png


    오늘 연방통계청은 지난 1월의 소비자 물가 지수가 전년 동기간 대비 1.7% 상승했다고 발표했습니다. 


    보고서에 따르면 가솔린 가격이 7.8% 오르며 교통.운송비가 3.2% 상승했고, 주류와 담배값도 2.8% 올랐습니다. 


    또 채소 가격이 9%, 외식비도 3.7% 오른 탓에 식료품 물가가 2.3%나 상승했습니다. 


    연율 기준 물가 상승폭은 브리티시컬럼비아주가 2.1%, 온타리오주 1.8%, 알버타주는 1.4%로 집계됐습니다.  


    주요 도심별 물가 상승율은 더 높아 토론토 2.4%, 밴쿠버 2.7%를 보였습니다.  


    전달인 12월에 비해서도 전국의 물가 지수는 0.7% 올랐습니다. 


    주별로 온주와 AB주가 0.9%, 비씨주는 0.7% 상승했습니다.  


    연율과 월 대비 모두 전문가들의 예상을 넘어 큰 폭으로 뛴 겁니다.  


    온주의 최저임금 인상도 물가 상승을 부추겼습니다.  


    이외에 변동성이 높은 에너지와 음식료를 제외한 핵심 물가도 0.5% 올랐습니다.  


    통신 물가는 업체들의 경쟁적인 할인으로 12월에는 하락했다 지난달 다시 오르며 6.5%나 상승했습니다. 


    이와 관련해 전문가들은 연방중앙은행이 금리 인상 기준으로 삼는 핵심물가가 1.8%로 높다며 금리 인상안을 두고 예의주시 할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사진:CBC)

댓글 0 ...

http://www.alltv.ca/30979
번호
제목
951 2019.04.15
950 2019.04.12
949 2019.04.11
948 2019.04.10
947 2019.03.29
946 2019.03.28
945 2019.03.27
944 2019.03.26
943 2019.03.25
942 2019.03.22
941 2019.03.21
940 2019.03.20
939 2019.03.18
938 2019.03.14
937 2019.03.13
936 2019.03.12
935 2019.03.11
934 2019.03.08
933 2019.03.07
932 2019.03.06
태그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