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얼TV.ca

  • ON주, 성폭력 복역 중인 한인경찰관 실형 추가..가정주부 성폭행 25개월 징역
  • 손희정기자
    2018.05.02 08:17:19


  • 여대생 성폭력으로 복역 중인 한인 경찰관에게 25개월 징역형이 추가됐습니다. 


    이번에는 순찰 중 만난 유부녀를 상대로 성폭행했습니다. 


    영민 본 시프리드는 2014년 8월 12일, 마캄의 한 가라오케에서 나온 커플을 세워 신분증을 확인한 뒤 안전을 명분으로 집까지 따라와서는 남편을 집에 들여 보낸 후 20대이던 부인을 으슥한 곳으로 끌고 가 강제로 성폭행했습니다. 


    당시 영어가 불편했슴에도 분명히 거부 의사를 밝혔으나 피해를 입은 여성은 두려움 보다 자신을 믿어주지 않을 것 같은 생각에 신고 하지 않았습니다. 


    그런데 이 여성이 이사를 하고 가짜 면허증을 만든 이후에도 계속 찾아내자 공포심을 느낀 여성은 다시는 괴롭히지 않겠다는 말에 시프리드와 부적절한 관계를 가지게 됐습니다.  


    이 일이 있은 부부는 결국 파탄에 이르렀고, 대인 관계도 순탄치 않았습니다. 


    이에 여성은 2016년 11월 수사 중인 온주특별수사팀, SIU에 신고했습니다. 


    정신 감정 결과 시프리드는 사이코나 정신 질환은 없으나 매우 불안정한 심리를 보였으며, 근무 중 여성 20여 명과 입맞춤했다고 전문의에게 말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현재 30대 중반인 시프리드는 아기 때 한국 고아원에서 입양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한편, 시프리드는 지난 2015년 1월 리치몬드힐에서 순찰하는 도중 당시 21살인 중국인 여대생을 순찰차 뒷좌석에 데려가 강제로 입맞추고 주요 부위를 만지는 등 성범죄를 저질러 1년 4개월 실형을 선고 받은 바 있습니다. 

댓글 0 ...

http://www.alltv.ca/32281
31 2015.03.06
30 2015.03.05
29 2015.03.04
28 2015.03.04
27 2015.03.03
26 2015.03.02
25 2015.03.02
24 2015.02.26
23 2015.02.25
22 2015.02.25
21 2015.02.24
20 2015.02.23
19 2015.02.20
18 2015.02.18
17 2015.02.13
16 2015.02.13
15 2015.02.11
14 2015.02.11
13 2015.02.09
12 2015.02.06
태그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