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AllTV

  • 불법 하숙집 주인에 130만불 배상..딸 잃은 부모 손 들어줘
  • 손희정기자
    2019.11.08 09:16:55
  • 하숙집 화재.jpg


    온타리오주 법원이 6년 전 하숙집에서 발생한 화재로 딸을 잃은 부모의 손을 들어줬습니다. 


    온주 배심원은 지난 2013년 11월 20일 새벽, 불법 개조된 하숙집에서 불이 나 딸을 잃은 부모가 집 주인을 상대로 제기한 민사 소송에서 집 주인의 과실이 인정된다며 130만 달러 배상을 판결했습니다. 


    앞서 소방법 위반으로 벌금 7만5천달러와 집행유예에 그친 사고 집 주인에 민사 소송 (5백만 달러)을 제기한 숨진 여성의 부모는 하숙집 주인이 이들의 안전을 책임져야 한다며 자신과 같은 불행한 일이 다시는 발생하지 않기를 바란다고 전했습니다. 


    불이 난 하숙집은 지하에서 3층까지 침실을 7개로 늘려 불법 개조했는데 작동 중인 화재경보기는 단 한개밖에 없었습니다. 


    특히 숨진 여성이 거주하던 지하방에는 창문이 철창으로 막혀 있는데다 출입구가 단 한 곳 밖에 없어 변을 피할 수 없었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한편, 지난 5년간 캐나다 전국에서 발생한 하숙집 화재 사고는 532건이며, 이 사고로 47명이 목숨을 잃었습니다. (이미지:CTV)

댓글 0 ...

http://www.alltv.ca/50617
번호
제목
7337 2019.11.11
7336 2019.11.11
7335 2019.11.11
7334 2019.11.11
7333 2019.11.11
7332 2019.11.11
7331 2019.11.11
7330 2019.11.08
7329 2019.11.08
7328 2019.11.08
7327 2019.11.08
7326 2019.11.08
2019.11.08
7324 2019.11.08
7323 2019.11.07
7322 2019.11.07
7321 2019.11.07
7320 2019.11.07
7319 2019.11.07
7318 2019.11.07
태그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