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AllTV

  • 투잡 뛰는 직장인 늘었다..생계형, 투자형 다양
  • 손희정기자
    2019.10.28 14:09:24
  • 캐나다에서 투잡, 쓰리잡을 뛰는 직장인들이 늘고 있습니다. 


    일자리.jpg


    오늘 연방통계청이 발표한 바에 따르면 1998년에서 2018년 사이 한개 이상 일을 하는 직장인은 앞서 5% 에서 5.7%로 늘었습니다. 


    특히 의료와 복지, 교육 분야 종사자들의 투잡이 가장 많아 여성이 다수를 차지하는 직종에서 투잡, 쓰리잡이 두드러졌습니다. 


    이외에 정보와 문화, 레크레이션, 식음료 분야에서도 많은 것으로 나왔습니다.  


    이들 10명 중 7명은 일주일에 30시간 넘게 일하는 풀타임이지만 투잡을 뛰면서 한 곳만 다니는 직장인 보다 평균 일주일에 10시간을 더 일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이런 투잡 직장인은 여성이 남성 보다 많고, 중장년층 보다 청년층이 훨씬 더 많았으며, 고용이 보장된 직장인 보다 임시나 계약 직종에서 더 높았습니다.  


    생계는 재정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투잡을 뛰는 경우가 많겠지만 이외에도 여러 직종에서 기술과 전문 지식을 축적하기 위한 것 뿐 아니라 고용 상태를 유지하기 위한 방법으로도 나타났습니다.  


    다만 이처럼 무리하게 일하다 보면 그 만큼 상해를 입을 위험이 증가하고 건강도 헤칠 수 있다고 전문가들은 지적했습니다.   


    특히 투잡의 경우 수면 부족이 많다며 가급적 7~8시간 정도의 일정한 수면 시간을 지키면서 투잡을 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전문가는 덧붙였습니다.  



댓글 0 ...

http://www.alltv.ca/50045
번호
제목
2019.10.28
7261 2019.10.28
7260 2019.10.28
7259 2019.10.28
7258 2019.10.28
7257 2019.10.28
7256 2019.10.28
7255 2019.10.25
7254 2019.10.25
7253 2019.10.25
7252 2019.10.25
7251 2019.10.25
7250 2019.10.25
7249 2019.10.25
7248 2019.10.24
7247 2019.10.24
7246 2019.10.24
7245 2019.10.24
7244 2019.10.24
7243 2019.10.24
태그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