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얼TV.ca

  • 트루도 연방총리 송유관 중재 나서..해외 순방계획 바꿔 BC와 AB 수상 만나기로
  • 손희정기자
    2018.04.13 11:34:55
  • 송유관 공사를 두고 브리티시컬럼비아와 알버타주의 갈등이 증폭되자 저스틴 트루도 연방총리가 급기야 외국 순방 일정을 바꿔가며 두 수상을 만나기로 했습니다. 

    트루도 총리는 오는 일요일 온타리오주 오타와에서 존 호건 BC주 수상과 레이철 노틀리 알버타주 수상을 만나 해결책을 모색할 예정입니다. 

    당초 12~14일까지 페루 미주정상회의에 참석하고, 15일 프랑스, 17일 영국행이 예정이었던 트루도 총리는 일단 오타와로 돌아와 두 수상을 만난 후 프랑스에 가는 일정으로 변경했습니다. 

    호건 BC주 수상과 노틀리 AB주 수상이 오타와 회동 일정을 공개하며 적극적으로 대화에 임하겠다고 밝혔으나 경제와 환경을 최우선하는 BC주와 사업권을 아예 살 수도 있다며 강행하겠다고 밝힌 AB주의 입장은 여전히 상반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앞서 송유관 공사에 찬성을 보여 온 연방 정부가 이번 회동에서 어떤 해결책을 제시할 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습니다. 

댓글 0 ...

http://www.alltv.ca/31866
4939 2018.04.16
4938 2018.04.16
4937 2018.04.16
4936 2018.04.16
4935 2018.04.16
4934 2018.04.16
2018.04.13
4932 2018.04.13
4931 2018.04.13
4930 2018.04.12
4929 2018.04.12
4928 2018.04.12
4927 2018.04.12
4926 2018.04.12
4925 2018.04.12
4924 2018.04.12
4923 2018.04.11
4922 2018.04.11
4921 2018.04.11
4920 2018.04.11
태그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