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얼TV.ca

  • 과체중,저체중 모두 수명 짧아져..40대 이상 BMI 정상 유지 중요
  • 손희정기자
    2018.11.07 14:24:16
  • 너무 뚱뚱하거나 반대로 너무 말라도 평균 수명이 짧아진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습니다. 

    영국의 연구진이 환자 2백만 여명을 추적 조사했습니다. 

    그 결과 비만이거나 너무 마른 사람은 정상인 사람보다 평균 수명이 4년정도 더 짧았습니다. 

    특히 40대 이상 부터는 체질량지수 BMI가 너무 높거나 낮을 경우 건강에 직접적인 영향을 미칠 수 있다고 연구진은 설명했습니다. 

    실제 비만인 남성과 여성은 정상체중인 사람보다 평균 수명이 각각 4.2년과 3.5년 짧았으며, 저체중의 경우 남성과 여성은 정상 체중 보다 수명이 각각 4.3년과 4.5년 씩 더 짧았습니다. 

    연구진은 BMI 값이 정상 수치에서 멀어질수록 사망 위험이 높아진다며 BMI가 암과 심혈관 질환, 호흡기 질환 등 대부분 사망 원인과 밀접한 연관이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체질량지수 BMI는 키와 몸무게를 이용한 비만 측정법으로 정상 체중은 BMI가 18.5~25사이입니다.  

    이번 연구 결과는 '란셋저널' 최근호에 실렸습니다. 

댓글 0 ...

http://www.alltv.ca/37687
5748 2018.11.08
5747 2018.11.08
5746 2018.11.07
2018.11.07
5744 2018.11.07
5743 2018.11.07
5742 2018.11.07
5741 2018.11.07
5740 2018.11.07
5739 2018.11.06
5738 2018.11.06
5737 2018.11.06
5736 2018.11.06
5735 2018.11.06
5734 2018.11.06
5733 2018.11.05
5732 2018.11.05
5731 2018.11.05
5730 2018.11.05
5729 2018.11.05
태그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