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AllTV

  • 캐나다 소득불평등 심화..신용카드 부채 급증
  • AnyNews
    2024.01.23 13:04:04
  • 캐나다의 소득불평등이 심화되면서 빈부 격차가 더 벌어진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부자의 재산이 늘고 있을 때 중저소득층은 더 가난해지고 있습니다. 

    캐나다 부유층 상위 20%(평균 순자산 330만 달러)가 캐나다 순자산의 67%, 즉 3분의 2 이상을 차지했는데 반대로 하위 40%는 평균 순자산이 6만8천여 달러에 그쳐 2.8%에 불과했고, 빈곤층은 마이너스를 기록했습니다. 

    높은 임금과 투자 소득 덕분에 부유층 소득은 더 늘었지만 임금은 제자리인데 임대료와 식비, 생활비가 치솟으면서 중저소득층은 빚만 지고 있는 겁니다. 

    때문에 부유층과 저소득층의 격차는 1년 전보다 0.2% 더 벌어졌습니다. 

    특히 신용카드 부채가 급증한 가운데 35세에서 64세 근로자의 소득 대비 부채 비율이 가장 높았고, 또 캐나다인 대다수가 저축보다 부채가 더 많은 것으로 나왔습니다.  

    이에 통계청은 고금리와 고물가 탓에 빚을 늘리지 않고 생계를 유지하기가 더 어려워질 가능성이 높다고 우려했습니다.  


댓글 0 ...

http://www.alltv.ca/201277
No.
Subject
13642 2024.01.24
13641 2024.01.24
13640 2024.01.24
13639 2024.01.24
13638 2024.01.24
2024.01.23
13636 2024.01.23
13635 2024.01.23
13634 2024.01.23
13633 2024.01.23
13632 2024.01.23
13631 2024.01.23
13630 2024.01.22
13629 2024.01.22
13628 2024.01.22
13627 2024.01.22
13626 2024.01.22
13625 2024.01.19
13624 2024.01.19
13623 2024.01.19
태그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