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AllTV

  • 하루에 내가 마시는 술은 적당한가..건강에 안 좋다는데
  • AnyNews
    2022.08.30 13:23:13
  • 술을 지나치게 마시면 알코올중독에 빠질 위험이 있고, 고혈압이나 당뇨, 심혈관질환, 대장암 등 다양한 질병에 노출될 수 있습니다.

    때문에 적당히 절주하는게 좋은데 얼마가 적당한지에 대한 새로운 가이드라인이 나왔습니다. 

    캐나다 약물 및 중독 센터(CCSA)에 따르면 일주일에 6잔 이상 술을 마시면 암 발병 등의 건강 위험이 높아집니다. 

    3잔에서 6잔 사이도 좋지는 않은데 특히 여성은 일주일에 3잔 이상만 마셔도 남성보다 건강 위험이 더 가파르게 증가합니다. 

    여성이 남성보다 알코올 분해 효소를 적게 갖고 있고, 체내 수분 함량도 적어 같은 양을 마시더라도 혈중 알코올 농도가 더 높기 때문으로 알려졌습니다. 

    음주는 또 유방암 위험도 높입니다. 

    여성의 음주는 유방암 위험을 증가시키는데 일주일에 6잔 이상을 마시면 그 위험이 10% 더 증가합니다. 

    여성과 남성 모두 술을 많이 마시면 마실수록 건강에 더 최악인 겁니다. 

    올 가을에 나오게 될 이 가이드라인은 여성은 일주일에 10잔 이하, 남성은 15잔 이하로 권고된 2011년 가이드라인보다 강화됐습니다.   

    전문가는 캐나다에서 매년 7천 여명이 알코올에 의한 암 발병으로 사망하고 있는데 코로나19 이후 음주량이 더 늘었다고 지적했습니다. 

    이에따라 일부 전문가들은 담배와 마찬가지로 술병에도 암에 대한 경고문을 삽입해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중독 센터는 모든 사람에게 이 가이드라인을 적용할 순 없겠지만, 건강을 위해 적정 음주량 안에서 술을 마시는데 더 중요한 건 음주를 줄이는 노력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센터에 따르면 '술 1잔' 기준은 맥주는 341 ml. 와인 142ml, 양주는 43ml 입니다. 

    https://www.cbc.ca/player/play/2067148867896

댓글 0 ...

http://www.alltv.ca/194314
No.
Subject
11931 2022.09.07
11930 2022.09.06
11929 2022.09.06
11928 2022.09.06
11927 2022.09.06
11926 2022.09.06
11925 2022.09.02
11924 2022.09.02
11923 2022.09.02
11922 2022.09.02
11921 2022.09.02
11920 2022.09.01
11919 2022.09.01
11918 2022.09.01
11917 2022.09.01
11916 2022.09.01
11915 2022.08.31
11914 2022.08.31
11913 2022.08.31
2022.08.30
태그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