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얼TV.ca

  • BC주 밴쿠버 주택 거래 활발..콘도, 타운하우스 시장 주도
  • 손희정기자
    2017.09.07 07:22:11
  • 브리티시컬럼비아주 밴쿠버 지역은 토론토와 달리 활발한 거래가 이뤄졌습니다. 

    특히 콘도와 타운하우스가 주택 시장을 이끌었습니다. 

    메트로밴쿠버부동산협회가 발표한 8월 집계에 따르면 지난달 주택 거래는 3천43채로, 일년 전보다 22.3% 증가했으며, 거래가 주춤했던 7월 보다 2.8% 증가했습니다. 

    또한 지난 10년 간 8월의 평균 거래량 보다도 무려 19.6%가 올랐습니다. 

    첫 주택 구매자들이 콘도와 타운하우스에 몰리며 멀티 오퍼 현상이 이어졌습니다. 

    평균 집 값도 올랐습니다. 

    지난달 평균 주택 가격은 $1,029,700로, 일년 전 보다 9.4%, 한달 전과 비교해 1% 올랐습니다.  

    주택별로 단독 주택의 평균 값은 $1,615,100로, 일년 전 대비 2.2%, 한달 전 대비 0.2% 비싸졌습니다. 

    콘도는 $626,800 로, 일년 동안 19.4%, 한달동안 1.7% 올랐으며, 타운하우스도 $778,300로,  각각 12.8%와 1.9% 씩 올랐습니다. 

    지역별로 코퀴틀람은 단독이 $1,279,200, 타운하우스 $640,300, 콘도 $476,900에 거래됐습니다. 

    한편, 협회가 발표한 3분기 전망에 따르면 주택 가격은 2017년 하반기와 2018년에도 여전히 강한 상승세를 이어갈 것으로 예측됐습니다. 

    수요는 증가하는데 물량이 한정되다 보니 매도자가 주도하는 시장이 계속될 것으로 협회는 전망했습니다. 

댓글 0 ...

http://www.alltv.ca/27145
4141 2017.09.08
4140 2017.09.08
4139 2017.09.08
4138 2017.09.07
4137 2017.09.07
4136 2017.09.07
4135 2017.09.07
4134 2017.09.07
4133 2017.09.07
4132 2017.09.07
2017.09.07
4130 2017.09.06
4129 2017.09.06
4128 2017.09.06
4127 2017.09.06
4126 2017.09.06
4125 2017.09.06
4124 2017.09.06
4123 2017.09.05
4122 2017.09.05
태그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