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AllTV

  • 코로나 4차 유행 속 신학기..보내도 불안 안 보내도 걱정
  • AnyNews
    2021.09.07 10:44:04
  • 전국의 학교들이 이번주 일제히 신학기를 맞이합니다. 


    코로나19 4차 대유행이 한창인 가운데 많은 학생들이 매일 학교에 가게 되면서 불안감은 여전해 보입니다.  


    전국에서 학생이 가장 많은 온타리오주 토론토와 인근 필 지역과 욕 지역 교육위원회 소속 학교들 모두 오는 목요일부터 등교 수업을 시작합니다. 


    (할튼 지역 카톨릭 학교와 더럼 카톨릭 학교들은 오늘부터 수업을 시작했습니다. )


    델타 변이로 인해 학교 내 확산에 대한 우려가 나오자 온주 정부는 백신 미접종 교사와 교직원에게 매주 두 차례씩 진단 검사를 받아 제출하도록 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를 위해 오는 20일부터 신속 항원 검사 키트가 제공되며, 이전까지는 인근의 지정 약국에서 무료 검사 받도록 할 예정입니다. 


    오늘 대부분 학교들이 등교 수업을 시작한 브리티시컬럼비아주에서는 교사들 사이에 불안이 커지고 있습니다. 


    BC주는 4학년 이상에 한해서만 마스크 착용을 의무화하고 있습니다.  


    이에 교사들은 델타 변이가 확산하는데도 지난해보다 규제가 더 완화됐다며 충분치 않다고 지적했습니다. 


    이와 함께 정부의 학교 관련 감염 정보 공개와 관련해서는 교사는 물론 학부모들까지도 정부의 비공개 조치에 오히려 더 불안하다며 정보 공개를 촉구했습니다. 


    4차 대유행 중에 시작된 신학기 대면 수업에 학부모들은 보내도 불안하고 안 보내도 걱정이라며 토로하고 있습니다.  




댓글 0 ...

http://www.alltv.ca/189856
번호
제목
10512 2021.09.08
10511 2021.09.08
10510 2021.09.08
10509 2021.09.08
10508 2021.09.08
10507 2021.09.07
2021.09.07
10505 2021.09.07
10504 2021.09.07
10503 2021.09.07
10502 2021.08.20
10501 2021.08.20
10500 2021.08.20
10499 2021.08.20
10498 2021.08.20
10497 2021.08.20
10496 2021.08.20
10495 2021.08.19
10494 2021.08.19
10493 2021.08.19
태그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