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얼TV.ca

  • ON주, 성폭력 한인경찰관 16개월 실형 선고..추가 수사 중
  • 손희정기자
    2017.02.16 10:48:42


  • 성범죄로 유죄를 선고 받은 한국계 경찰관에게 실형이 선고됐습니다. 

    어제 온타리오주 법원은 욕 지역 경찰관이던 34살 영민 본 시프리드에게 16개월 실형을 선고하고, 5년 간 무기소지 금지를 명령했습니다.  

    또 10년 동안 성범죄자로 등록되며, 투옥 이후에도 2년 동안 보호관찰을 받도록 했습니다.   

    피고는 지난 2015년 1월 4일 리치몬드힐에서 순찰도중 21살 중국인 여대생을 순찰차 뒷좌석에 데려가 강제로 입맞추고 주요 부위를 만지는 등 성범죄를 저질렀습니다. 

    이에 온주특별수사팀, SIU 조사한 결과 같은해 6월 1건의 성폭행 혐의로 기소됐으며, 지난해 11월 17일 유죄가 확정됐습니다. 

    2006년 5월 경찰에 몸담은 피고는 현재 무급 정직 상태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한편, 욕 지역 경찰은 피고의 사진을 공개하고 관련부서가 추가 피해자가 더 없는지 조사하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댓글 0 ...

http://www.alltv.ca/22888
423 2017.04.28
422 2017.04.28
421 2017.04.26
420 2017.04.25
419 2017.04.24
418 2017.04.18
417 2017.04.18
416 2017.04.11
415 2017.04.10
414 2017.04.07
413 2017.04.07
412 2017.04.06
411 2017.03.31
410 2017.03.31
409 2017.03.29
408 2017.03.29
407 2017.03.28
406 2017.03.27
405 2017.03.23
404 2017.03.23
태그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