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AllTV

  • 전국 야채 과일 가격 급등..저유가 영향으로 BC, ON주 큰폭 인상
  • 손희정기자
    2015.11.02 10:10:15
  • 전국의 야채와 과일 가격이 가파르게 오르며 소비자들의 부담을 가중시키고 있습니다. 

    최근 연방통계청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전국의 야채 가격은 평균 11.5% 올랐습니다. 

    육류 가격이 4.4% 오른것에 비하면 무려 3배 가까이 비싸진겁니다.   

    특히 브리티시컬럼비아주의 야채 가격이 15% 뛰어오르며 전국에서 가장 큰 폭의 오름세를 보였고, 지난 한달동안에만 2.7% 또 인상됐습니다.  

    이외에도 사스카추완주 14%, 온타리오주도 12.7%의 오름세를 보였습니다.  

    이처럼 3개주의 야채 가격이 전국 평균을 웃돌며 상승한 가운데 알버타주는 전국 평균 수준인 11.1% 오른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이와 관련해 전문가는 국내 야채와 과일 시장의 80%가 수입에 의존하는데, 지속된 루니 가치 하락이 야채와 과일의 가격 상승을 부추기고 있고, 미국의 계속된 가뭄도 가격 상승의 요인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올들어 양상치와 샐러리는 한달사이 8.5% 넘게 올랐으며 이외에도 브로콜리와 컬리플라워, 당근등 수입산 야채들의 가격이 오르고 있습니다.  

    이에 전문가는 장바구니 비용을 아끼기 위해서는 각 업체별 가격들을 꼼꼼히 비교해보고 남들보다 부지런하게 매장을 다니며 값이 떨어질 때 구매하는 것이 도움이 된다고 전했습니다. 

    한편, 국내 육류 업계는 일부 수입산이 판매되고 있지만 대부분 국내산으로 자체 해결이 가능해 그만큼 가격 상승의 부담이 적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댓글 0 ...

http://www.alltv.ca/6859
번호
제목
193 2015.11.20
192 2015.11.19
191 2015.11.18
190 2015.11.17
189 2015.11.16
188 2015.11.13
187 2015.11.12
186 2015.11.11
185 2015.11.10
184 2015.11.09
183 2015.11.06
182 2015.11.05
181 2015.11.04
180 2015.11.03
2015.11.02
178 2015.10.30
177 2015.10.29
176 2015.10.28
175 2015.10.27
174 2015.10.26
태그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