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AllTV

  • 연방정부, '꼼짝말고 집에 머물러라' 경고..ON. QC 영업 중단 명령
  • 손희정기자
    2020.03.23 11:28:48
  • 저스틴트루도.jpg


    저스틴 트루도 연방총리가  최대한 집에 머물라고 경고했습니다. 


    장을 보고 의사를 찾거나 처방약을 사는 등 필수적인 활동을 제외하고는 집 밖을 나가지 말라고 촉구했습니다.  


    집 밖에서는 반드시 물리적 거리두기, 즉 다른 사람과 2미터 떨어져 다녀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아직 강제 제한은 아니지만 이번 경고를 심각히 받아들이지 않으면 가능한 모든 조치를 취할 수 있다고 강하게 지적했습니다. 


    브리티시컬럼비아주 밴쿠버에서는 지난 주말 해안가와 공원 등에 수 많은 사람들이 모였고 젊은이들이 하우스 파티를 하기도 해 눈총을 받았습니다.  


    이에 각 주 정부가 연이어 강력한 조치를 취하고 있습니다. 


    오늘 온타리오주 정부는 내일 밤 11시59분을 기해 비필수인 사업체는 2주간 모두 폐쇄한다고 발표했습니다. 


    여기에 해당하는 구체적인 업종은 내일 공개한다고 덧붙였습니다. 


    현재 온주의 식당들은 안에서 식사는 할 수 없지만 배달과 테이크아웃은 가능했습니다. 


    또한 온주 정부는 쉼터와 푸드뱅크, 응급 서비스, 자선과 비영리단체에 2억달러를 투입한다고 전했습니다. 


    브리티시컬럼비아주 밴쿠버 시는 물리적 거리 두기가 잘 지켜지지 않자 이를 강제하는 조례를 오늘 통과시킨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에 따르면 코로나19 확산 방지 조치를 위반하면 개인은 1천달러, 사업주와 시설은 최고 5만달러의 벌금을 부과할 수 있습니다.   


    다만 공원이나 해안가, 시청 앞 플라자, 학교놀이터 등에 대해서만 규제가 가능합니다. 


    퀘백주 수상.jpg


    퀘백주도 내일부터 비필수 사업체는 모두 문을 닫도록 했으며, 온주보다 한주 더 긴 4월 13일까지 3주동안 시행합니다. 


    퀘백주는 식당도 폐장합니다. 


    비상 사태를 선포한 노바스코샤주 정부는 오늘 아침 6시를 기해 모든 주 접경 지역을 봉쇄하고, 주안으로 이동한 경우 모두 14일 간 반드시 강제 격리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또 5명 이상은 모이지 말라고도 경고했습니다. 


    이처러 각주 정부들이 강제 외출 금지령을 발령하는 가운데 온주와 토론토 보건당국은 오늘 일선의 마스크가 절대 부족하다며 마스크 기부를 요청했습니다. 



댓글 0 ...

http://www.alltv.ca/57168
번호
제목
1195 2020.04.03
1194 2020.04.02
1193 2020.04.02
1192 2020.04.01
1191 2020.04.01
1190 2020.03.31
1189 2020.03.30
1188 2020.03.30
1187 2020.03.30
1186 2020.03.28
1185 2020.03.28
1184 2020.03.27
1183 2020.03.26
1182 2020.03.26
1181 2020.03.26
1180 2020.03.25
1179 2020.03.24
1178 2020.03.24
1177 2020.03.24
2020.03.23
태그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