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AllTV

  • 역시 '기생충' 골든글로브 3개 부문 후보..오스카행 주목
  • 손희정기자
    2019.12.09 07:59:12
  • 기생충.jpg


    영화 '기생충'이 한국영화 최초로 골든글로브 3개 부문 후보에 올랐습니다. 


    외국어영화상과 감독상, 각본상입니다. 


    오늘 오전 할리우드외신기자협회(HFPA)는 제77회 골든글로브상 후보를 발표했습니다. 


    기생충 이외에 외국어영화상 후보에 오른 영화는 '더 페어웰'(감독 룰루 왕)과 '페인 앤 글로리'(감독 페드로 알모도바르), '레 미제라블'(감독 라지 리)과 '타오르는 여인의 초상'(감독 셀린 샴마)입니다. 


    또 봉 감독이 후보에 오른 감독상 부문에는 '1917' 샘 멘데스 감독과 '조커' 토드 필립스 감독, '아이리시맨' 마틴 스콜세지 감독, '원스 어폰 어 타임 인 할리우드' 쿠엔틴 타란티노 감독이 올랐습니다. 


    이어 봉 감독과 한진원 작가는 각본상 후보에 오르는 영광도 안았습니다. 


    이 부문에는 '결혼 이야기'와 '두 교황', '아이리시맨' '원스 어폰 어 타임 인 할리우드'가 후보에 올랐습니다. 


    골든글로브 상은 미국에서 개최되는 영화와 TV 드라마 시상식으로 오는 2020년 1월 5일 로스앤젤레스에서 열립니다. 


    이보다 앞서 영화 기생충은 어제 열린 토론토비평가협회상에서 작품상과 외국어영화상, 감독상을 수상했습니다. 


    또 같은날 열린 LA비평가협회상에서는 송강호 씨가 남우조연상을 수상했고, 앞서 뉴욕과 전미비평가협회에서는 최우수 외국어영화상을 수상하기도 했습니다.   


    이처럼 영화 기생충이 영화상을 휩쓸며 오는 2020년 2월 9일 열리는 제92회 아카데이 시상식에서 한국 영화 최초로 또 하나의 기록을 세울지 주목 받고 있습니다. 


댓글 0 ...

http://www.alltv.ca/51922
번호
제목
1116 2019.12.24
1115 2019.12.23
1114 2019.12.20
1113 2019.12.19
1112 2019.12.18
1111 2019.12.17
1110 2019.12.16
1109 2019.12.13
1108 2019.12.12
1107 2019.12.11
1106 2019.12.10
2019.12.09
1104 2019.12.06
1103 2019.12.05
1102 2019.12.04
1101 2019.12.03
1100 2019.12.02
1099 2019.11.29
1098 2019.11.28
1097 2019.11.27
태그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