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AllTV

  • 넬리신, 한인 최초 연방 하원의원 당선..한인사회 큰 경사
  • 손희정기자
    2019.10.22 09:38:56


  • 제43대 캐나다 총선에서 한인 최초의 연방 하원 의원이 탄생했습니다.

    브리티시컬럼비아주 포트무디-코퀴틀람 선거구에서 보수당으로 출마한 넬리 신 후보가 치열한 접전을 벌인 끝에당선됐습니다. 

    신 후보가 출마한 선거구는 현역 의원의 불출마로 일찌기 접전이 예상됐습니다.  

    개표 초반 자유당 후보에 밀리던 신 후보가 1위로 올라섰지만 신민당 후보가 다시 선두를 탈환하는 등 선두 자리를 두고 3후보가 엎치락 뒤치락을 반복했습니다. 

    한때 200여 표차로 밀리기도 했지만 밴쿠버 시간으로 밤 11시를 넘겨 선두를 탈환한 뒤 당선을 굳혔습니다.   

    이날 신 후보는 1만6천588표를 득표해 1만6천 255표를 얻은 신민당의 보니타 자릴로 후보를 333표의 근소한 차이로 제치고 승리했습니다. 

    신 후보가 31.3%, 신민당이 30.7%, 자유당이 29.1%로 수치만 보더라도 얼마나 손에 땀을 쥐게 했는지 가늠할 수 있습니다. 

    마지막까지 마음을 졸이며 개표 방송을 지켜보던 신 후보와 지지자들은 당선이 확정되자 환호했습니다.  

    지난주 신 후보 응원에 나선 토론토팀들도 함께 기쁨을 나눴습니다. 

    한인 소셜미디어에서도 축하 인사가 쏟아졌습니다. 

    한인 사회의 위상은 높인 큰 경사라며 맨 땅에서 신화를 일궈낸 신 후보와 가족들에게 축하 인사가 이어졌습니다. 

    이날 신 후보는 한인을 포함한 이민자들의 어려움과 소수 빈민층의 지위 향상에 최선의 힘을 쏟겠다고 당선 소감을 전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한인이 연방 하원 의원에 당선되기는 이번이 처음으로, 신 후보가 캐나다 한인 이민 역사를 새로 썼습니다. 

    얼TV 뉴스 손희정입니다.  



댓글 0 ...

http://www.alltv.ca/49762
번호
제목
1088 2019.11.12
1087 2019.11.11
1086 2019.11.08
1085 2019.11.07
1084 2019.11.06
1083 2019.11.05
1082 2019.11.04
1081 2019.11.01
1080 2019.10.31
1079 2019.10.30
1078 2019.10.29
1077 2019.10.28
1076 2019.10.25
1075 2019.10.24
1074 2019.10.23
2019.10.22
1072 2019.10.21
1071 2019.10.18
1070 2019.10.17
1069 2019.10.16
태그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