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AllTV

  • 토론토 시 온주 정부와 '기싸움'..예산 삭감 반대 서명 운동
  • 손희정기자
    2019.05.22 12:54:09
  • 온타리오주 정부와 토론토 시의 팽팽한 기싸움이 더욱 거세질 것으로 보입니다. 

    서명.jpg


    오늘 존 토리 토론토 시장은 주 정부 예산 삭감에 반대하는 서명 운동, ‘Stop the Cut’ 시민 참여 운동을 런칭했습니다. 

    토리 시장은 이번 서명 운동에 적극 참여해 우리의 의지를 주정부에 전하자고 강조했습니다. 

    시 관계자는 토론토 시에 지원하는 주정부 예산 중 올해에만 대략 1억7천700만 달러가 삭감된다고 추산했습니다.   

    이로 인해 학생 예방 접종과 아침 급식, 보조 보육 공간 등 주요 서비스를 없애야 할 뿐 아니라 세금 인상도 불가피하다고 주장했습니다. 

    때문에 토론토 시민들은 주 정부가 예산 삭감을 다시 검토할 수 있도록 서명 운동에 적극 참여해 뜻을 전해야 한다고 덧붙였습니다. 

    서명 운동을 통해 토론토 지역구 온주 의원들이 예산 삭감 반대에 동참하도록 이끌겠다는 전략으로 보입니다. 

    하지만 온주 정부는 그 동안 토론토 시 예산이 너무 방만하게 운영됐다며 먼저 효율적으로 예산을 줄여야 한다고 압박하고 있습니다.  

    그러면서 온주 정부는 토론토와 주요 지차제, 그리고 각 지역 교육청의 경비 절감을 위해 주정부가 730만 달러를 들여 전문가를 파견해 주겠다고도 제안했습니다. 

    그러나 토리 시장은 이미 경비를 줄이고 있는데 추가로 돈을 들여 감사를 진행하는 것은 시간과 돈 낭비라고 반박했습니다. 

    또 오타와 시장은 주정부 적자 예산을 줄이기 위해 오타와 시민들의 세금을 이용해서는 안된다며 공정하지 못하다고 지적했습니다.  

    한편, 온주 정부는 AI 리서치 기관 지원도 2천500만 달러를 삭감한다고 발표했습니다.  

댓글 0 ...

http://www.alltv.ca/43498
번호
제목
993 2019.06.17
992 2019.06.14
991 2019.06.13
990 2019.06.12
989 2019.06.11
988 2019.06.10
987 2019.06.07
986 2019.06.06
985 2019.06.05
984 2019.06.04
983 2019.05.31
982 2019.05.30
981 2019.05.29
980 2019.05.28
979 2019.05.27
978 2019.05.24
977 2019.05.23
2019.05.22
975 2019.05.21
974 2019.05.17
태그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