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AllTV

  • 4월 소비자물가 2% 상승..야채 14.5%, 과일도 7.8% 비싸
  • 손희정기자
    2019.05.15 13:20:49
  • 전국의 소비자 물가가 올랐습니다.  


    휘발유와 여행, 야채와 모기지 이율이 껑충 뛰었습니다. 

     

    오늘 연방통계청이 발표한 바에 따르면 지난 4월 전국의 소비자물가지수(CPI)는 일년 전 보다 2% 상승했습니다. 


    앞서 3월에는 1.9% 오른 바 있습니다.  


    기름.png


    탄소세를 새로 도입하면서 기름값이 전달에 비해 무려 10%나 껑충 뛰었습니다. 


    여행가격도 8.4% 상승했습니다.  


    부활절 연휴에 여행객이 급증한데다 보잉737 맥스 기종 운행이 중단되며 항공권이 크게 올랐기 때문입니다. 


    식품 가격도 2.9%나 올라 물가상승을 이끌었지만 오름세는 약간 주춤해졌습니다.  


    야채 F.jpg


    야채는 여전히 가장 큰 폭으로 올라 일년새 가격이 14.5% 뛰었고, 과일도 7.8% 올랐습니다.  


    특히 사과는 20%, 감자가 14%, 레터스도 9% 올랐습니다. 


    반면 바나나 가격은 2% 떨어졌습니다. 


    또 소고기와 돼지고기, 닭고기도 1% 정도 낮아졌습니다. 


    모기지 이자율은 8.2% 상승했습니다. 


    주별 소비자물가지수는 온타리오주가 1.9%로 지난달에 이어 두달 연속 전국 평균을 밑돌았습니다. 


    주별 지수.jpg


    반대로 브리티시컬럼비아주는 2.7%, 알버타주가 2.2%로 전국의 소비자물가 상승을 주도했습니다. 


    앞서 나온 큰 폭의 휘발유 값 인상 예고대로 3월 이후 한달새 전국의 평균 기름값은 무려 10% 올랐습니다.  


    매니토바주가 15.4%로 가장 많이 올랐고, BC주도 11.2% 오른 가운데 온주도 10.7% 상승했습니다. 


    경제 전문가들은 오늘 수치가 연방중앙은행이 지금의 통화정책을 바꿀 기조는 아니라고 전했습니다.  

댓글 0 ...

http://www.alltv.ca/43317
번호
제목
974 2019.05.17
973 2019.05.16
2019.05.15
971 2019.05.14
970 2019.05.13
969 2019.05.10
968 2019.05.09
967 2019.05.08
966 2019.05.07
965 2019.05.06
964 2019.05.03
963 2019.05.02
962 2019.05.01
961 2019.04.30
960 2019.04.29
959 2019.04.26
958 2019.04.25
957 2019.04.24
956 2019.04.23
955 2019.04.22
태그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