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AllTV

  • 야외 학습 학업과 두뇌 향상 도움..성인도 산림서 치유
  • 손희정기자
    2019.05.14 08:01:05
  • 야외 학습이 성장기 어린이들의 두뇌를 크게 향상시켜 준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습니다. 


    아이 1.jpg


    야외 학습을 하면 아이들의 주의 집중과 자기 훈련, 체력 단련이 되고 스트레스가 해소되는 것은 물론 학업도 향상됩니다.  


    한 예로, 주의력 결핍 과잉 행동 장애(ADHD)를 가진 아동이 공원에서 약 20분 정도 산책을 하면 처방전을 복용한 것과 같은 효과를 볼 수 있습니다.    


    이들의 상관 관계를 보면 원래 인간은 자연에서 진화했기 때문에 자연 속에서 안정감을 느끼게 됩니다. 


    두번째는 주의력 집중 회복 이론입니다. 


    평소 학교에서 우리 학생들은 온 정신을 다해 집중해 공부해야합니다. 


    대학생이나 직장인도 어린이와 마찬가지로 똑같습니다.  


    학교와 직장에서 긴장이 연속되는데다 평소에도 소음과 네온사인, 차량 등으로 인해 길을 갈 때도 정신을 차려야합니다. 


    그러다 보니 몸과 마음에 스트레스가 쌓이고 피로가 누적될 수 밖에 없는 겁니다.   


    숲 1.jpg


    그런데 자연은 우리에게 집중력을 요구하지 않고 즐거움과 쾌적함을 줄 뿐만 아니라 원기도 회복시켜 두뇌와 집중력도 향상됩니다.   


    이에 일부 전문가는 교실 수업을 줄이고 하루에 적어도 한시간 정도는 야외 수업을 해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가든 2.jpg


    연구진은 나무를 바라보거나 집안의 식물이나 꽃을 보는 것 만으로도 스트레스를 감소시켜준다며 숲이나 공원 등 자연 지역을 자주 방문할 것을 조언했습니다.

댓글 0 ...

http://www.alltv.ca/43222
번호
제목
974 2019.05.17
973 2019.05.16
972 2019.05.15
2019.05.14
970 2019.05.13
969 2019.05.10
968 2019.05.09
967 2019.05.08
966 2019.05.07
965 2019.05.06
964 2019.05.03
963 2019.05.02
962 2019.05.01
961 2019.04.30
960 2019.04.29
959 2019.04.26
958 2019.04.25
957 2019.04.24
956 2019.04.23
955 2019.04.22
태그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