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얼TV.ca

  • ON주, 오늘 총선 한인 국회의원 기대..한인 투표 참여 열기 뜨거워
  • 손희정기자
    2018.06.07 13:49:11
  • 오늘 온타리오주는 새 정권을 뽑으려는 열기로 뜨거웠습니다. 


    전문가와 언론은 이번 선거에서 젊은이의 투표율이 가장 결정적인 변수가 될 것으로 예상했습니다. 


    밀레니얼 세대는 전체 유권자의 3분의 1인 3만8천여 명으로 추정되고 있습니다. 


    한인들의 투표 참여 열기도 엄청 뜨거웠습니다. 


    윌로우데일 지역에 거주하는 한인들은 일찍부터 투표소를 찾아 소중한 한 표를 행사했습니다. 


    일찍 투표를 마친 김 씨는 자식들에게 특정 후보를 강요할 순 없어 그냥 의견을 물었는데 보수당에 투표하겠다고 해 느낌이 좋다고 전했습니다. 


    어떤 한인은 보수당이 다수 여당이 되야 정책을 추진해 나갈 수 있다며 한인 후보가 출마하지 않는 지역에 거주하는 지인에게 연락해 보수당에 투표해 주기를 호소했습니다. 


    또 다른 한편에서는 정당을 떠나 한인들의 투표가 많으면 많을수록 한인 사회가 기대하는 정책들이 나올 수 있다며 투표 참여를 독려했습니다. 


    한인 유권자들은 한인 2세의 국회의원 탄생을 기원하고, 가장 기억되는 한국인 젊은 정치인이 탄생할 것이라 믿으며 힘찬 미래를 희망한다고도 전했습니다. 


    그 동안 온라인에서 조성훈 후원회를 이끌어 온 이용우 사장은 캐나다 동포 사회가 이렇게 혼연일체가 되어 힘을 합친 역사가 별로 없었다며 이번을 계기로 한인사회의 단합도 더욱 견고해질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온주 총선 투표는 전자투표기기 결함이 발견된 3곳을 빼고 밤 9시에 마감하며, 조성준 주의원과 조성훈 후보측은 오늘밤 지지자들과 함께 개표 결과를 시청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얼TV 뉴스 손희정입니다. 



댓글 0 ...

http://www.alltv.ca/33776
번호
제목
764 2018.06.22
763 2018.06.21
762 2018.06.20
761 2018.06.19
760 2018.06.18
759 2018.06.15
758 2018.06.14
757 2018.06.13
756 2018.06.12
755 2018.06.08
2018.06.07
753 2018.06.06
752 2018.06.05
751 2018.06.04
750 2018.06.01
749 2018.05.31
748 2018.05.30
747 2018.05.29
746 2018.05.28
745 2018.05.25
태그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