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얼TV.ca

  • ON주, 10월 토론토 주택시장 안정화..거래 여전히 줄었지만 집 값은 상승세
  • 손희정기자
    2017.11.02 09:54:11
  • 온타리오주 광역토론토 주택 시장이 과열 양상에서 서서히 안정을 되찾고 있는 것으로 나왔습니다.   

    오늘 토론토부동산협회, TREB이 발표한 10월 집계에 따르면 지난달 주택 거래 건수는 7천118채로, 일년 전에 비해 27% 줄며 일곱달 연속 하락했습니다.   

    가을 성수기 시장 덕분에 한달전인 9월 보다는 739채가 더 거래됐습니다.  

    전문가는 보통 9월과 10월에 주택 거래가 증가하지만 지난달 수치는 기대보다 높은 수준이라고 평가했습니다. 

    지난달 평균 주택 가격은 78만104($780,104) 달러로, 일년 전 대비 2.3% 올랐고, 전월 대비 소폭의 오름세를 보였습니다. 

    oct treb.jpg


    물론 호황을 누렸던 4월 가격에 비하면 여전히 15.1% 하락했지만 9월과 10월 두달 연속 상승세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다만 올들어 열달동안의 주택 거래량은 8만198채로 지난해 동기간 보다 19% 감소했습니다. 

    주택 형태별 연간 판래량은 단독 주택이 29.8% 줄었고, 반단독 -23.5%, 타운하우스 -22%, 콘도도 24.5% 줄었습니다.  

    이 중 905 지역의 단독 주택과 콘도는 거래량이 평균 보다 높은 30% 이상 급감했습니다. 

    단독주택의 집 값은 416 지역의 평균 가격이 128만7천765달러 ($1,287,765)로 1.1% 떨어졌고, 905 지역은 910만488달러 ($910,488) 로 4% 하락했습니다. 

    반면콘도 가격은 껑충 뛰었습니다. 

    416 지역의 평균 가격은 55만5천4달러 ($555,004), 905 지역은 43만5천142달러 ($435,142) 로 21.8%나 뛰었습니다.  
     
    이외에 콘도 보다는 낮은 폭이지만 반단독과 타운하우스도 일년 전에 비해 가격이 올랐습니다. 

    이밖에 지난달 새로 나온 주택 매물은 전년 대비 11.8% 증가하는데 그쳤습니다. 

    이와 관련해 TREB은 거래 건수는 적지만 모멘텀은 회복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습니다. 

댓글 0 ...

http://www.alltv.ca/28333
번호
제목
631 2017.11.17
630 2017.11.16
629 2017.11.15
628 2017.11.14
627 2017.11.13
626 2017.11.10
625 2017.11.09
624 2017.11.08
623 2017.11.07
622 2017.11.06
621 2017.11.03
2017.11.02
619 2017.11.01
618 2017.10.31
617 2017.10.30
616 2017.10.27
615 2017.10.26
614 2017.10.25
613 2017.10.24
612 2017.10.23
태그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