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얼TV.ca

  • ON주 토론토, 김명숙 회계사 큰아들 김 씨 실종..월요일 자택에서 나간 뒤 연락 두절
  • 손희정기자
    2017.10.04 14:50:15


  • 온타리오주 마캄에 사는 38살의 한인 김모 씨가 갑자기 연락이 두절돼 우려가 커지고 있습니다.


    유진 김씨는 지난 월요일 아침 베이뷰와 로열 오차드 블루버드에 있는 집에서 나간 뒤 연락이 끊겼습니다. 


    김 씨는 이날 오후 4시30분께 노스 베이 인근에서 부인에게 전화를 걸었고, 이날 밤에는 한 시간 뒤 집에 도착한다는 문자를 보냈으나 돌아오지 않았습니다. 


    이에 김 씨 가족이 연락 두절 하루만인 어제 욕지역 경찰에 실종 신고했으며 오늘까지도 연락이 닿지 않고 있습니다. 


    가족에 따르면 김 씨는 일행 1명을 태우고 알공퀸 공원에 들어갔으며, 이 일행이 누구인지, 또 노스 베이에 가게 된 이유가 무엇인지는 가족들도 모르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김 씨 가족들은 평소 김 씨가 가족을 끔직이 생각한다며 이렇게 연락이 끊긴 적이 없다고 우려했습니다. 


    그러면서 가족들은 김 씨나 차를 보게 되면 바로 경찰에 신고해 줄 것을 부탁했습니다.  


    김 씨는 키 175센티미터에 84킬로그램의 건장한 체격이며, 실종 당시 2010년형 검은색 닛산 로그 BJJD 108 차량을 탔습니다. 


    실종된 김 씨는 민주평통 18기 김연수 회장과 김명숙 전 한인회 부이사장의 장남으로, 6살, 2살 남매를 뒀습니다.  



댓글 0 ...

http://www.alltv.ca/27626
번호
제목
608 2017.10.17
607 2017.10.16
606 2017.10.13
605 2017.10.12
604 2017.10.11
603 2017.10.10
602 2017.10.06
601 2017.10.05
2017.10.04
599 2017.10.03
598 2017.10.02
597 2017.09.29
596 2017.09.28
595 2017.09.27
594 2017.09.26
593 2017.09.25
592 2017.09.21
591 2017.09.20
590 2017.09.19
589 2017.09.18
태그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