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얼TV.ca

  • 7월 소비자물가 1.2% 상승..금리 오르며 물가 올라
  • 손희정기자
    2017.08.18 11:27:33
  • 지난달 전국의 소비자 물가 지수가 일년 전 보다 1.2% 상승했습니다. 


    연방중앙은행이 지난달 기준금리를 인상했기 때문입니다. 


    오늘 연방통계청이 발표한 바에 따르면 7월에는 휘발유와 교통.운송, 주거비 물가 등 소비자 물가 지수 관련 8개 항목 중 6개에서 상승했습니다.   


    특히 휘발유 가격이 4.6% 뛰며 교통비가 오르고 소폭이지만 승용차 가격도 0.2% 인상됐습니다. 


    주거비 물가는 개보수 공사 증가로 1.3%, 장바구니 물가도 0.6% 올랐으며, 다만 6월에 비해서 장바구니 물가는 0.1% 떨어졌습니다. 


    이에 반해 지난달에는 전기 요금이 9.1% 떨어지며 2003년 4월 이후 가장 큰 폭의 하락율을 보였습니다.


    이는 온타리오주의 전기료 인하 덕분입니다.   


    통계청은 기준 금리가 오르면 물가가 오르기 마련이라며 예상치 만큼 올랐다고 평가했지만 경제 전문가들은 물가가 기대치 만큼 오르지 않았다며 연방중은이 금리 인상 시기를 늦출 수 있다고 전망했습니다. 


    이밖에 주별로 온타리오주 물가는 1.2%로, 주택 개보수 공사가 많았고, 과일 값도 전국에서 가장 많이 올랐습니다. 


    브리티시컬럼비아주 1.9%, 알버타주는 1% 상승했습니다. 

댓글 0 ...

http://www.alltv.ca/26817
번호
제목
571 2017.08.22
570 2017.08.21
2017.08.18
568 2017.08.17
567 2017.08.16
566 2017.08.15
565 2017.08.14
564 2017.08.11
563 2017.08.10
562 2017.08.09
561 2017.08.08
560 2017.08.04
559 2017.08.03
558 2017.08.02
557 2017.08.01
556 2017.07.31
555 2017.07.28
554 2017.07.27
553 2017.07.26
552 2017.07.25
태그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