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재외선거 참여 열기 뜨거워..토론토 지역 등록 개시 닷새만에 1,300여 명
  • 손희정기자
    2017.03.14 11:32:24


  • 제19대 대통령 조기 선거에 대한 재외 선거 참여 열기가 뜨겁습니다. 


    온타리오주 토론토 이상능 재외 영사에 따르면 지난주 금요일 신고와 신청이 시작된 지 닷새만인 오늘 정오까지 1천3백여 명이 전자 우편을 통해 등록했습니다. 


    토론토 관할 지역에서 1,300여 명이란 숫자는 지난 국회의원 선거 당시 총 2,900여명과 대선 당시 총 4천여명이 등록한 것과 비교하면 매우 큰 폭의 증가율입니다.  


    그 만큼 이번 대선에 대한 관심이 높다는 건데 1천3백여 명 중에서 국외부재자가 1천 50여명, 재외선거인은 260여 명입니다.  


    재외선거인 수에는 영구 명부에 오른 선거인 수가 포함되지 않아 이들을 합치면 숫자는 더 늘어날 전망입니다.  


    현재까지 등록자들의 95% 이상이 전자 우편을 통해 신고와 신청을 마쳤습니다. 


    등록을 원하는 국외부재자와 재외선거인은 언제든 중앙선거관리위원회 홈페이지에서 접속해 손쉽게 등록을 마칠 수 있습니다. 


    등록 시에는 여권 번호와 주민등록번호, 이름을 정확히 입력해야 하며, 본인의 이메일 주소를 기재해 오류나 실수로 인해 유권자 명부에서 빠지지 않도록 하는 것도 중요합니다.   


    이 영사는 선거일이 확정되지 않은 관계로 추가 일정을 확인하기는 어렵지만 현재 한인회관과 투표소 설치에 대해 논의하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얼TV 뉴스 손희정입니다. 


댓글 0 ...

http://www.alltv.ca/23420
번호
제목
659 2017.03.24
658 2017.03.23
657 2017.03.22
656 2017.03.21
655 2017.03.20
654 2017.03.17
653 2017.03.16
652 2017.03.15
2017.03.14
650 2017.03.13
649 2017.03.10
648 2017.03.09
647 2017.03.08
646 2017.03.07
645 2017.03.06
644 2017.03.03
643 2017.03.02
642 2017.03.01
641 2017.02.28
640 2017.02.27
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