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AllTV

  • '우리의 소원' 고 안병원 선생 큰 업적 남기고 세상 떠나..영원히 기억될 것
  • News
    2015.04.09 09:22:46
  • 고 안병원 선생의 위령기도가 엄숙하고 조용하게 치뤄졌습니다. 

    어제 밤 8시 온타리오주 토론토 한맘성당에서 '한인사회장'으로 진행됐습니다. 

    고 안 선생의 장남 안승언씨는 부친이 생전에 들려주었던 가르침을 나누며 추모했습니다.  

    (현장음) 안승언 / 장남

    이어 안씨는 생전에 부부간의 사랑과 자식 사랑의 바른 모습을 보여주셨다며 이를 본받아 따르겠다고 덧붙였습니다.  

    지난 1926년 서울에서 9남매 중 장남으로 태어난 고 안선생은 일찌기 부친을 여의고 가장 노릇을 하면서고 음악 분야에서 큰 업적을 남겼습니다. 

    1945년 봉선화동요회 창단 지휘를 맡고 47년에는 현재 KBS인 서울중앙방송에서 대표곡인 '우리의 소원'을 작곡했으며 중고대학교에서 제자들을 가르치고 1970년에는 '안병원 동요 50곡집'을 출간하기도 했습니다.  

    1974년 캐나다로 이주한 뒤 토론토한인천주교 성가대 지휘를 맡았고, 1990년 이후 '남북 송년 통일전통음악회'를 비롯해 동경과 뉴욕, 교토에서 통일 관련 음악회를 지휘했습니다. 

    특히 2001년 북한문화성 초청 봄 예술 대축제에 참가했고 2002년에는 평양에서 '우리의 소원'을 지휘하기도 했습니다. 

    또 불우 어린이와 북한 어린이를 돕기 위한 자선 미술 전시회를 가지기도 했습니다.  

    한국 동요사의 대표 작곡가 고 안 선생의 위령기도에서는 그의 대표곡인 '우리의 소원'이 울려퍼졌습니다. 

    마지막으로 참석자들은 고인을 추모하고  유가족들에게 따뜻한 위로의 말을 전했습니다.  

    고 안병원 선생의 장례미사는 오늘 오전 11시 한맘성당에서 열렸고 브램튼 메도베일 묘역에 안장됐습니다. 

    예술 분야에서 큰 업적을 남기고 떠난 고 안병원 선생은 우리의 마음속에 영원히 기억될 것입니다.  

    얼TV 뉴스 손희정입니다. 

댓글 0 ...

http://www.alltv.ca/2306
번호
제목
60 2015.04.23
59 2015.04.22
58 2015.04.21
57 2015.04.20
56 2015.04.17
55 2015.04.16
54 2015.04.15
53 2015.04.14
52 2015.04.13
51 2015.04.10
2015.04.09
49 2015.04.08
48 2015.04.07
47 2015.04.06
46 2015.04.02
45 2015.04.01
44 2015.03.31
43 2015.03.30
42 2015.03.27
41 2015.03.26
태그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