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AllTV

  • 윤석열 대통령 토론토 동포 초청 간담회..실망, 아쉬움도
  • AnyNews
    2022.09.23 12:50:42
  • 캐나다를 방문 중인 윤석열 대통령이 어젯밤 8시 온타리오주 토론토 Park Hyatt Hotel 연회장에서 동포간담회를 열었습니다.

    5분 동안의 연설에서 캐나다와 한국의 역사를 언급한 윤 대통령은 나날이 발전하는 양국 관계가 동포사회에 큰 기회로 다가갈 수 있도록 정부가 세심히 살피겠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한인의 날 선포 등을 들며 정치, 경제, 문화를 비롯한 모든 분야에서 양국의 가교가 되어 준 동포 사회에 감사드린다고도 격려했습니다.  

    윤 대통령은 새로운 양국의 60년을 한 단계 더 높은 관계로 만들어 낼 것이라며 동포사회도 늘 단합된 모습으로 힘을 보태달라고 당부했습니다. 

    건배 제의 후 식사가 진행되는 동안 윤 대통령은 헤드테이블에 동석한 단체장들과 이야기를 나눴습니다 

    이 자리에서 김정희 토론토한인회장은 문화원의 토론토 이전을, 채현주 온타리오한인비즈니스협회 회장은 한국의 위상을 더 올려 줄 것을, 이외에 한국어 교육 등에 대한 요청이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어 윤 대통령은 연회장 22개 테이블을 일일히 돌며 초청자들과 인사하고 기념 촬영하기도 했습니다. 

    마지막으로 캐나다한인여성회와 애국지사기념사업회가 애로사항을 전했는데 이에 대해 윤 대통령은 정부조직법 개정을 통해 재외동포청을 만들어 단체 지원, 문화적 지원이 체계적으로 이뤄질 수 있도록 조직화 하겠다고 답한 뒤 행사장을 떠났습니다.    

    2014년 9월 이후 8년 만에 170여 명이 초청돼 열린 동포간담회는 이렇게 2시간 여만에 끝이 났습니다.  

    어제 행사는 하지만 동포 초청 간담회임에도 사전에 정해진 단 두 단체만이 애로사항을 전하는데 그쳐 질문이나 자유발언할 시간은 전혀 없었습니다. 

    또 헤드테이블 초청자나 간담회 초정인사가 일부 이해 안 된다는 지적이 나오는 가운데 모든 동포들과 이야기를 나누진 못하더라도 조금 여유를 가질 수 있을 텐데도 단체 사진 찍기에 너무 급급했다는 불만도 나왔습니다.  

    한편, 행사가 열리는 호텔 앞에선 윤석열 대통령을 환영하는 한인과 윤석열 대통령 퇴진을 촉구하는 한인들이 모여 동시에 맞불 시위를 진행하기도 했습니다. 

    얼TV 뉴스 손희정입니다. 


댓글 0 ...

http://www.alltv.ca/194679
번호
제목
1810 2022.10.05
1809 2022.10.04
1808 2022.10.03
1807 2022.09.29
1806 2022.09.28
1805 2022.09.27
1804 2022.09.26
2022.09.23
1802 2022.09.22
1801 2022.09.21
1800 2022.09.20
1799 2022.09.19
1798 2022.09.16
1797 2022.09.15
1796 2022.09.14
1795 2022.09.13
1794 2022.09.12
1793 2022.09.09
1792 2022.09.08
1791 2022.09.07
태그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