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AllTV

  • 연방총선서 뛰는 한인 후보들..자유당과 보수당 각축 치열
  • AnyNews
    2021.09.08 12:42:20
  • 캐나다의 연방총선이 10여 일 앞으로 다가오면서 자유당과 보수당의 각축전이 더욱 치열해지고 있습니다. 

    온타리오와 브리티시컬럼비아주에 출마한 한인 후보들도 당선을 위해 총력을 기울이는 가운데 선거 예측 사이트 338캐나다 닷 컴에서는 한인 후보 2명이 오차범위 안에서 1위를 달리고 있습니다.    
     
    BC주 포트무디-코퀴틀람 선거구에서 두번째 연임을 노리고 있는 넬리 신 연방 보수당 의원은 신민당 후보에 5% 포인트 앞서고 있습니다. 

    (신 의원은 2019년 한인 최초로 연방 하원 의원에 당선돼 활발한 의정 활동을 펼쳐왔습
    니다. )

    증권맨에서 정계에 입문한 온타리오주 뉴마켓-오로라의 헤럴드 김 보수당 후보는 현역 
    자유당 의원에 1% 포인트 앞서며 근소한 차이를 보이고 있습니다.  

    이외에 일찍부터 발로 뛰며 유권자를 만나온 이기석 보수당 후보가 윌로우데일에서 현역 의원 알리 애사시를 4% 포인트 차이로 바짝 뒤쫒고 있습니다. 

    이밖에 BC주의 랭리-알더그로브 장민우 신민당 후보는 보수당과 자유당에 이어 3위를 
    달리고 있습니다. 

    이처럼 한인 후보들이 오차 범위 내에서 접전을 벌이고 있는 만큼 한인 유권자들의 선거 참여가 그 어느 때보다 중요한 시점입니다. 

    이런 가운데 내일은 각 정당 대표들이 TV 토론회에 참여합니다. 

    이번 TV 토론회는 동부 시간으로 밤 9시부터 11시까지 방송됩니다. 

    한편, 캐나다국영방송 CBC 여론 추적기에 따르면 6일 기준 연방보수당 지지율이 33.5%로 자유당(31.2%)과 신민당 (20.3%)을 앞서고 있습니다. 

    다만 의석수에서는 자유당이 140석, 보수당이 133석으로 예상됐습니다. 

    반대로 338캐나다 닷 컴은 보수당이 145석(+- 39석), 자유당은 133석(+-45석)을 예상했습니다. 

    총선일 마지막까지 보수당과 자유당의 접전이 예상되면서 소수 정부가 들어설 가능성이 높아지고 있습니다.   



댓글 0 ...

http://www.alltv.ca/189879
번호
제목
1572 2021.09.23
1571 2021.09.22
1570 2021.09.21
1569 2021.09.20
1568 2021.09.17
1567 2021.09.16
1566 2021.09.15
1565 2021.09.14
1564 2021.09.13
1563 2021.09.10
1562 2021.09.09
2021.09.08
1560 2021.09.07
1559 2021.08.20
1558 2021.08.19
1557 2021.08.18
1556 2021.08.17
1555 2021.08.16
1554 2021.08.13
1553 2021.08.12
태그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