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AllTV

  • 토론토총영사관 보이스피싱 '주의보'..자녀 머리 다쳤다며 병원이 요구
  • 손희정기자
    2019.12.09 13:51:57


  • 주토론토총영사관이 보이스피싱 주의보를 발령했습니다.


    영사관에 따르면 한국 가족에게 전화를 걸어 캐나다에 유학 중인 자녀의 친구라고 소개한 사기범은 이어 자녀가 '묻지마 폭행'을 당해 머리를 둔기에 맞아 병원으로 가고 있다며 병원비를 보내라는 요구를 받습니다. 


    이에 가족은 공관에 신변 안전 확인을 요청했고, 확인 결과 보이스피싱으로 드러났습니다. 


    이에 총영사관측은 최근 이런 일이 발생했다며 유학생을 포함, 체류하는 한인은 유사 사례 방지와 안전 확인를 위해 본인의 카톡 이외에 휴대폰 번호와 이메일, 유학원 연락처, 체류장소 연락처, 친구를 포함한 현지 지인의 연락처 등 다양한 연락처를 국내 가족과 공유해야 한다고 조언했습니다. 


    한편, 앞서 주밴쿠버총영사관은 총영사관을 대표번호로 전화를 거는 일명 '스푸핑' 사기 행각을 알리고 각별히 주의할 것을 당부한 바 있습니다. 

댓글 0 ...

http://www.alltv.ca/51965
번호
제목
1220 2019.12.17
1219 2019.12.16
1218 2019.12.16
1217 2019.12.13
1216 2019.12.11
1215 2019.12.10
1214 2019.12.10
1213 2019.12.09
2019.12.09
1211 2019.12.09
1210 2019.12.09
1209 2019.12.09
1208 2019.12.06
1207 2019.12.06
1206 2019.12.06
1205 2019.12.05
1204 2019.12.05
1203 2019.12.04
1202 2019.12.04
1201 2019.12.04
태그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