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얼TV.ca

  • ON주, 김 씨 실종 8일째 흔적 못 찾아..가족 돕는 '고펀드미' 사이트 개설
  • 손희정기자
    2017.10.10 14:57:07
  • 38살의 유진 김 씨가 실종된 지 일주일이 지났지만 여전히 흔적이나 단서를 찾지 못해 가족들을 애태우고 있습니다. 

    온타리오주 욕 지역 경찰은 이번 사건을 단순 실종으로 간주하고 있으나 가족들은 지금껏 단 한번도 이런 일이 없었고, 최근에도 전혀 이상한 점을 느끼지 못했다며 도저히 납득할 수 없다고 강조했습니다. 

    가족들은 김 씨가 반드시 돌아올 것이라며 그를 찾을 때까지 절대로 포기하지 않겠다고 덧붙였습니다. 

    앞서 지난 일요일 노스욕의 한 교회에서 김 씨의 무사 귀환을 위한 촛불 기도회가 열린 가운데 이날 김 씨 부인은 '제발 남편이 돌아올 수 있도록 모두가 도와 달라' 며 눈물로 호소했습니다. 

    지난 10월 2일 늦은 밤 곧 도착할 것이라고 문자를 보낸 뒤 연락이 끊긴 김 씨.

    이날 노스베이와 알공퀸 공원을 거쳐간 흔적을 쫒아 이후 욕 지역 경찰과 온주경찰, 공원 인력은 물론 가족과 친지, 헬기 등이 동원돼 공원 주변 지역을 수색했으나 어제까지 어떤 흔적도 찾지 못했습니다. 

    이에 욕 지역 경찰 당국은 김 씨의 행방이나 차량에 대해 알고 있는 시민들의 적극적인 제보를 요청했습니다. 

    또한 김 씨의 친구들은 김 씨의 부인과 어린 두 자녀, 그리고 수색을 돕기 위한 '고펀드미' 사이트를 개설했습니다. 

    (자막) 고펀드미 사이트 : gofundme.com/find-eugene-kim

    이 곳에는 개설 이틀만인 오늘 낮 2시 40분까지 195명이 4만993달러를 기부했으며, 10만달러를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 




댓글 0 ...

http://www.alltv.ca/27724
49 2015.04.15
48 2015.04.14
47 2015.04.13
46 2015.04.02
45 2015.03.31
44 2015.03.30
43 2015.03.27
42 2015.03.26
41 2015.03.25
40 2015.03.24
39 2015.03.24
38 2015.03.23
37 2015.03.19
36 2015.03.19
35 2015.03.17
34 2015.03.13
33 2015.03.11
32 2015.03.10
31 2015.03.06
30 2015.03.05
태그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