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AllTV

  • 토론토 다음달부터 과속 차량에 벌금 부과..한정 속도보다 1KM 빨라도 벌금
  • 손희정기자
    2020.06.29 10:01:18
  • 과속티켓-CTV News.jpg


    온타리오주 토론토 시가 다음달부터 과속 단속에 나섭니다. 다음달 6일부터 학교 인근의 안전 지역 50곳에 설치된 자동 속도 측정 카메라에 적발되면 벌금 티켓이 우편으로 발급됩니다. 제한속도보다 시속 1~19km를 더 빠르게 달리면 위반한 km당 5달러씩이 부과되고, 20~29km 과속으로 달리면 7달러 50센트가 부과되는 등 과속 정도에 따라 벌금이 올라가고, 시속 50km 이상 과속이면 출두 명령이 내려집니다. 시는 지난해 12월 토론토 시의 25개 선거구에 2개씩 카메라를 설치하고 90일 동안 유예 기간을 둔 뒤 4월부터 벌금을 부과할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 사태가 터지면서 미뤄졌습니다. 한편, 토론토 시에 따르면 지난 2월과 3월 두달동안에만 무려 2만5천 장의 위반 경고장이 발급됐습니다.  

댓글 0 ...

http://www.alltv.ca/62874
번호
제목
8620 2020.07.02
8619 2020.07.02
8618 2020.07.02
8617 2020.07.02
8616 2020.07.02
8615 2020.06.30
8614 2020.06.30
8613 2020.06.30
8612 2020.06.30
8611 2020.06.30
8610 2020.06.30
8609 2020.06.30
8608 2020.06.29
8607 2020.06.29
8606 2020.06.29
8605 2020.06.29
8604 2020.06.29
8603 2020.06.29
2020.06.29
8601 2020.06.29
태그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