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AllTV

  • 5살 여아 숨지게 한 숙취 운전자 6년형..술 덜 깬 상태서 졸음운전
  • 손희정기자
    2020.01.10 11:15:03
  • 숙취운전자.jpg


    온타리오주 법원은 욕 대학 교수의 아들이 술이 덜 깬 상태서 숙취 운전하다 5살 여아를 숨지게 한 사건과 관련해 피고에게 6년 실형을 선고하고 10년 간 운전을 금지시켰습니다. 올해 24살인 피고 카마우-데이비스-록크는 지난 2018년 8월 3일 캐러비안 축제에서 술을 마시며 놀다 다음날 아침 7시 경 술이 덜 깬 상태에서 뉴마켓으로 돌아오던 중 시속 144킬로미터로 졸음 운전 하다 중앙선을 넘어 마주오던 차량을 들이받았습니다. 이로 인해 피해 차량에 타고 있던 5살 룩스 양이 숨지고, 룩스 양의 부모와 남매 등 9명이 중경상을 입었습니다. 한편, 피고는 이번 사고를 내기 석달 전에도 과속 질주하다 적발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피해 소녀.jpg

    피해소녀


    (이미지:CTV)

댓글 0 ...

http://www.alltv.ca/53198
번호
제목
7628 2020.01.13
7627 2020.01.13
7626 2020.01.13
7625 2020.01.13
7624 2020.01.13
7623 2020.01.13
7622 2020.01.10
2020.01.10
7620 2020.01.10
7619 2020.01.10
7618 2020.01.10
7617 2020.01.10
7616 2020.01.09
7615 2020.01.09
7614 2020.01.09
7613 2020.01.09
7612 2020.01.09
7611 2020.01.09
7610 2020.01.08
7609 2020.01.08
태그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