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AllTV

  • 토론토 내년 재산세 인상..집소유주 부담 가중
  • 손희정기자
    2019.12.05 10:36:00
  • 온타리오주 토론토 시가 내년에 재산세를 또 인상합니다. 


    0.5%를 부과하는 시티 빌딩 펀드를 1% 더 올릴 예정입니다.   


    토리 시장.jpg


    존 토리 토론토 시장은 대중교통 시설 개선과 시영 주택 공급을 늘리기 위해서라며 인상이 불가피하다고 강조했습니다. 


    이번 안은 이번달 말 시 의회에서 논의될 예정입니다. 


    토리 시장 발표에 따르면 1%가 오를 경우 일반 가정은 43달러 정도를 더 부담하게 됩니다. 


    이외에도 시는 향후 6년 동안 시티빌딩펀드를 잇달아 올려 10.5%까지 늘릴 예정입니다. 


    대중교통과 주택 건설을 위한 재정 확보를 위해서라지만 인플레이션 안에서 재산세를 올리겠다는 앞선 약속에 어긋나 주민들의 불만이 터져 나오고 있습니다.  


    한 시의원은 가뜩이나 비싼 생활비에 다른 공공요금들까지 오를 것이 뻔하다며 집소유주들에게만 부담을 떠넘기고 있다고 반대했습니다. 


    한편, 앞서 지난 3월 토론토 시가 재산세를 올려 60만 여 달러 주택을 소유한 집주인은 올해 100여 달러를 더 부담했습니다. 






댓글 0 ...

http://www.alltv.ca/51789
번호
제목
2019.12.05
7458 2019.12.05
7457 2019.12.05
7456 2019.12.05
7455 2019.12.05
7454 2019.12.05
7453 2019.12.05
7452 2019.12.04
7451 2019.12.04
7450 2019.12.04
7449 2019.12.04
7448 2019.12.04
7447 2019.12.04
7446 2019.12.04
7445 2019.12.04
7444 2019.12.04
7443 2019.12.03
7442 2019.12.03
7441 2019.12.03
7440 2019.12.03
태그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