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AllTV

  • 트루도 총리 '모든 책임 질 것'..지지율 5% 하락 전망
  • 손희정기자
    2019.08.15 07:22:02
  • 트루도.jpg


    어제 윤리위원회가 연방자유당 정부의 SNC-라발린 개입에 대해 이해상충 위반이라고 발표하자 저스틴 트루도 연방총리가 모든 것에 대한 책임을 지겠다며 과실을 인정했습니다. 트루도 총리는 그러나 이 건설사가 기소될 경우 공공 수주가 10년 동안 금지돼 국내외 일자리 손실이 불가피하다며 캐나다인들의 일자리를 위한 것이었다고 항변했습니다. 이와 관련해 전문가는 어제의 판정으로 트루도 총리도 비난을 면하긴 어려워 보인다며 연방자유당 지지율이 최대 5%까지 빠져 정권이 교체될 수 있다고 전망했습니다. 한편, 앞선 2015년 총선에서 수려한 외모와 개혁 이미지를 내세운 트루도 총리는 총 의석 수 338석 가운데 절반이 넘는 184석을 차지했고, 특히 온타리오주는 121석 중 79석을 휩쓴 바 있습니다.  

댓글 0 ...

http://www.alltv.ca/47144
번호
제목
6947 2019.08.16
6946 2019.08.16
6945 2019.08.16
6944 2019.08.16
6943 2019.08.16
6942 2019.08.16
6941 2019.08.15
6940 2019.08.15
6939 2019.08.15
6938 2019.08.15
6937 2019.08.15
2019.08.15
6935 2019.08.15
6934 2019.08.14
6933 2019.08.14
6932 2019.08.14
6931 2019.08.14
6930 2019.08.14
6929 2019.08.14
6928 2019.08.14
태그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