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AllTV

  • BC. ON 자동차보험료 최고로 비싸..약관 선택, 유발자에 할증 부과
  • 손희정기자
    2019.08.14 12:57:17
  • 캐나다 전국에서 브리티시컬럼비아주의 자동차 보험료가 가장 비싼 것으로 나왔습니다. 

    자동차보험.jpg


    일반보험통계국의 최근 발표에 따르면 BC주의 평균 자동차 보험료는 연간 $1,832, 온타리오주는 $1,505, 알버타주는 $1,316, 퀘백주는 $717입니다. 

    평균 자동차 보험료는 캐나다 동부 지역보다 서부 지역이 더 높았습니다. 

    일반보험통계국의 보험료 산출은 전체 자동차 보험료에 개인 자동차 총 대 수를 나누는 방식입니다. 

    자동차 보험료가 높다는 불만은 비단 BC주 뿐 아니라 온주에서도 터져 나오고 있습니다. 

    특히 온주는 거주 지역, 즉 우편번호에 따라 보험료에 큰 차이가 나 주민들의 불만이 높습니다.  

    이에 온주 정부는 운전자의 약관을 다양화하는 선택 방식으로 보험료를 낮추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습니다.   

    예를 들면 사고 시 보험 혜택을 줄이면 보험료도 낮아지는 방식입니다. 

    BC주도 다음달1일부터 보험료 할증을 적용합니다. 

    형법을 위반했거나 음주와 초과속, 산만 운전 등 중범죄는 첫번째부터 정차 위반이나 과속, 안전벨트 미착용 등 경범죄는 2번째부터 할증이 적용됩니다. 

    이런 할증 덕분에 무사고 안전 운전자의 보험료가 낮아질 수 있다고 정부는 강조했습니다. 

    하지만 일부에서는 전년에 비해 보험료 할인 대상자의 할인보다 사고 경력이 없는 초보 운전자나 운전 경력이 짧은 보험료 인상 대상자의 할증만 가중된다는 비판도 나오고 있습니다. 

댓글 0 ...

http://www.alltv.ca/47088
번호
제목
6934 2019.08.14
2019.08.14
6932 2019.08.14
6931 2019.08.14
6930 2019.08.14
6929 2019.08.14
6928 2019.08.14
6927 2019.08.14
6926 2019.08.13
6925 2019.08.13
6924 2019.08.13
6923 2019.08.13
6922 2019.08.13
6921 2019.08.13
6920 2019.08.13
6919 2019.08.13
6918 2019.08.12
6917 2019.08.12
6916 2019.08.12
6915 2019.08.12
태그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