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AllTV

  • 노모 재산 가로챈 딸과 사위..
  • 손희정기자
    2019.07.18 10:41:50
  • 아픈 노모의 재산을 가로챈 딸과 사위에게 6개월 가택 연금을 포함 집행유예 3년이 선고됐습니다. 58살 딸과 80살인 사위는 치매와 실어증을 앓고 있는 83살 노모의 재산을 자신들에게 넘기는 문서에 서명하도록 해 딸이 1만5천여 달러, 사위는 3만6천여 달러, 총 5만1천달러를 강탈했습니다. 돌봐줘야 할 아픈 노모의 돈을 딸과 사위가 협박하고 부추겨 가로챘다며 둘 모두에게 사기죄를 적용한 노바스코샤주 법원은 강탈한 노모의 돈을 당장 갚을 수 있게 돈을 벌도록 실형 대신 집행 유예 3년씩을 선고하고, 이후 발생하는 재정 문제도 책임져야 한다고 명령했습니다. 이어 6개월 가택 연금과 사전 승인 없이 노모를 만나지 못하도록 접근 금지령도 선고했습니다. 

댓글 0 ...

http://www.alltv.ca/45843
번호
제목
6794 2019.07.19
6793 2019.07.18
6792 2019.07.18
2019.07.18
6790 2019.07.18
6789 2019.07.18
6788 2019.07.18
6787 2019.07.18
6786 2019.07.18
6785 2019.07.17
6784 2019.07.17
6783 2019.07.17
6782 2019.07.17
6781 2019.07.17
6780 2019.07.17
6779 2019.07.17
6778 2019.07.17
6777 2019.07.17
6776 2019.07.16
6775 2019.07.16
태그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