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AllTV

  • 토론토 직장인 통근시간 90분..노스욕 통근시간 더 걸려
  • 손희정기자
    2019.06.21 10:36:48
  • 온타리오주 토론토에서 출퇴근하는 근로자들은 하루 평균 90여 분을 길에서 보내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여론조사 기관 포럼 리서치의 설문 조사에 따르면 토론토에 직장을 둔 근로자의 출근과 퇴근하는 시간은 평균 42분씩으로 나타났습니다.

    출퇴근 시간에만 하루 평균 한 시간 반을 쓰는 셈입니다. 

    앞서 2013년 조사에서는 39분으로 8%가 늘었습니다. 

    에토비코와 욕 지역의 통근 소요 시간이 46분으로 다른 지역에 비해 가장 길었고, 2013년 대비 31%가 더 걸렸습니다. 

    노스욕은 출퇴근 소요 시간이 45분씩 90분이었는데 앞서 조사 때 보다 21%가 길어졌습니다. 

    반대로 토론토시와 이스트욕은 37분에서 35분으로, 스카보로도 49분에서 46분으로 소폭 줄었습니다. 

    평균으로 보면 6년 전보다 통근 시간이 길어졌습니다. 

    통근.jpg


    특히 버스나 지하철 등 대중교통을 하는 직장인의 소요 시간이 평균 52분으로 가장 길었습니다. 

    승용차가 40분으로 다음이었고, 자전거 31분, 도보는 20분 순입니다. 

    지역에 따라 6년 전 보다 소요 시간이 짧아진 구간이 있지만 대체적으로는 통근 시간이 길어졌습니다.  

    이번 조사는 지난 8일과 9일 양일간 시민 1,100여 명을 대상으로 진행했으며, 신뢰수준 95%에 표본오차 플러스 마이너스 3%입니다. 

댓글 0 ...

http://www.alltv.ca/44821
번호
제목
6667 2019.06.25
6666 2019.06.25
6665 2019.06.25
6664 2019.06.25
6663 2019.06.25
6662 2019.06.25
6661 2019.06.25
6660 2019.06.24
6659 2019.06.24
6658 2019.06.24
6657 2019.06.24
6656 2019.06.24
6655 2019.06.24
6654 2019.06.24
6653 2019.06.21
2019.06.21
6651 2019.06.21
6650 2019.06.21
6649 2019.06.21
6648 2019.06.21
태그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