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AllTV

  • BC 코퀴틀람서 홍역 확진자 발생..공항, 호텔, 버나미몰 등 다녀
  • 손희정기자
    2019.04.17 07:33:33
  • 브리티시컬럼비아주 코퀴틀람에서 홍역 확진 판정자가 발생했습니다.  


    홍역.jpg


    홍역 공항.jpg


    지난주 토요일 아침 일본항공 JL018 편을 이용, 밴쿠버 국제공항에 도착한 확진자는 이어 코퀴틀람에 있는 라마다 호텔에 머물렀습니다. 


    또 호텔 내 식당과 버나비 로히드타운센터, 런던드럭 등을 다녔습니다. 


    프레이저 보건 당국은 확진자의 행선지와 시간을 공개하고 이 곳을 다녀간 주민들에게 각별히 신경 쓸 것을 당부했습니다.  


    특히 성인 중에서 두차례 예방 주사를 맞지 않은 경우와 임산부, 또는 면역 기능이 저하된 환자들은 이상 증세가 나타나는지 잘 살펴야 한다고 조언했습니다.   


    올들어 현재까지 BC주에서 27명이 홍역에 감염됐습니다. 


    이런 가운데 세계보건기구, WHO는 올초부터 석달동안 전 세계 홍역 발병 건수가 11만 2천163건으로 지난해 동기간 보다 무려 300% 늘었다고 발표했습니다.  


    WHO는 이번 보고서가 예비 분석 결과라며 실제 발병 건수는 이보다 더 많을 것으로 예상했습니다. 


    WHO는 1998년 시작된 백신 괴담으로 인해 백신 기피 현상이 두드러지며 홍역이 다시 대유행하기 시작했다고 분석했습니다. 


    WHO와 캐나다 보건 당국은 앞서 발표된 홍역 백신이 자폐증을 유발한다는 논문은 조작이었는데 이 논문이후 괴담이 재생산되면서 백신 접종을 꺼리고 있다고 우려했습니다. 


    이에 당국은 급성 유행성 전염병에 걸리지 않으려면 백신 접종을 받는 것이 최선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참고> 확진자 행선지와 시간 


    4월 13일(토)  밴쿠버국제공항(YVR) 10:25 am - 4:30 pm

          14일(일)  코퀴틀람 라마다 윈드햄 호텔 

                         호텔 내 선 스타 레스토랑 8:30 am -  12:00 pm

          16일(화)  버나비 로히드 타운 센터 10:30 am - 3:30 pm

                          



댓글 0 ...

http://www.alltv.ca/42235
번호
제목
6361 2019.04.23
6360 2019.04.23
6359 2019.04.23
6358 2019.04.22
6357 2019.04.22
6356 2019.04.22
6355 2019.04.22
6354 2019.04.22
6353 2019.04.18
6352 2019.04.18
6351 2019.04.18
6350 2019.04.18
6349 2019.04.18
6348 2019.04.18
6347 2019.04.18
6346 2019.04.17
6345 2019.04.17
6344 2019.04.17
6343 2019.04.17
2019.04.17
태그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