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AllTV

  • ON주 법원, 엽기살인범 매카서에 25년 가석방 금지..검찰 50년 구형
  • 손희정기자
    2019.02.08 10:26:23
  • 온타리오주 법원이 게이촌 연쇄살인마 브루스 맥카서에게 25년간 가석방 금지를 선고했습니다. 


    앞서 검찰은 50년동안 가석방 신청을 금지해야 한다고 구형한 바 있습니다.  


    하지만 법원은 피고의 죄질이 매우 악랄하지만 자신의 죄를 인정했고 또 변호인측의 주장대로 나이가 70에 가깝다며 25년 후 가석방 심의를 받을 수 있도록 했다고 설명했습니다.  


    그러면서도 법원은 매카서가 가석방될 확율은 희박하다고 덧붙였습니다. 


    올해 67살인 매카서는 91살이 되는 해에 첫 가석방을 신청할 수 있습니다.   


    한편, 토론토 경찰이 매카서 검거 과정을 공개했는데 자료에 따르면 경찰은 지난 2017년 킨스먼 실종 사건을 시작으로 수사를 벌였습니다. 


    킨스먼 주변을 수사하던 중 카렌더에서 브루스란 이름을 발견한 경찰은 킨스먼이 마지막으로 목격된 밴을 추적한 끝에 매카서를 찾아낼 수 있었습니다. 


    이후 추적를 하던 중 지난해 1월 18일 매카서가 한 남성을 자신의 아파트로 끌어들이자 이곳을 덮쳐 매카서를 전격 체포했으며, 당시 침실에서 수갑을 차고 머리에 비닐백을 쓴 남성이 발견되기도 했습니다.  


    그렇게 8명의 피해자가 드러났는데 매카서는 주로 줄을 이용해 목 졸라 살해한 뒤 피해자 입에 담배를 물리거나 털옷과 모자를 씌우는 등 시신을 꾸며 사진을 찍었습니다. 


    사망자 별로 수백장의 사진들을 따로 기록하며 일종의 의식을 치뤘고, 심지어 피해자의 팔찌와 노트패드 등도 보관해 왔습니다. 


    매카서의 피해자 8명 중 6명이 남아시아나 중동 출신의 이민자로 경찰은 매카서가 사전에 치밀하게 범행을 준비했다고 전했습니다. 

댓글 0 ...

http://www.alltv.ca/40554
번호
제목
6135 2019.02.12
6134 2019.02.12
6133 2019.02.12
6132 2019.02.12
6131 2019.02.11
6130 2019.02.11
6129 2019.02.11
6128 2019.02.11
6127 2019.02.11
6126 2019.02.11
6125 2019.02.08
6124 2019.02.08
2019.02.08
6122 2019.02.08
6121 2019.02.08
6120 2019.02.07
6119 2019.02.07
6118 2019.02.07
6117 2019.02.07
6116 2019.02.07
태그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