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얼TV.ca

  • BC주 밴쿠버 주택 침체 이어져..거래량 절반 '뚝'
  • 손희정기자
    2018.12.05 09:29:01
  • 브리티시컬럼비아주 메트로밴쿠버 부동산 시장은 더 깊은 침체에 빠졌습니다.    

    밴쿠버주택.jpg


    여섯달 연속 거래량이 줄었는데 특히 지난달에는 절반이 뚝 끊겼습니다. 

    어제 메트로밴쿠버부동산협회가 발표한 바에 따르면 11월의 거래량은 1천608채로 작년 이맘때 2천795채에 비해 무려 42.5%가 급감했습니다. 

    지난 10년 간 최저 수준을 보인 10월에 비해서도 18.2%가 감소했습니다.  

    아파트, 콘도가 무려 46.3%나 급락했고, 단독 주택은 38.6%, 타운하우스도 36.8% 하락했습니다. 

    거래가 줄며 가격도 소폭 떨어졌습니다. 

    11월의 평균 가격은 $1,042,100로 일년 전에 비해 1.4%, 한달 전 대비 1.9% 하락했습니다. 

    단독 주택이 $1,500,100로, 전년 동기간 대비 6.5% 떨어졌습니다. 

    반면 타운하우스는 $818,500로 2.6%, 아파트, 콘도는 $667,800로 2.3% 올랐습니다.  

    이기간 시장에 나온 매물은 1만2천304채로 일년 전 대비 40.7%가 증가했습니다.  

    협회 관계자는 올 한해는 잠재적 주택 구매자들이 관망세를 취하고 있다며 내년 봄까지 이같은 추세가 이어질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이외에 한인이 많이 거주하는 코퀴틀람은 단독 주택 가격이 일년 전 보다 4.2% 떨어졌지만 타운하우스와 콘도는 각각 1.8%와 5.8% 씩 올랐습니다. 

댓글 0 ...

http://www.alltv.ca/38564
2018.12.05
5855 2018.12.04
5854 2018.12.04
5853 2018.12.04
5852 2018.12.04
5851 2018.12.04
5850 2018.12.04
5849 2018.12.04
5848 2018.12.03
5847 2018.12.03
5846 2018.12.03
5845 2018.12.03
5844 2018.12.03
5843 2018.12.03
5842 2018.11.30
5841 2018.11.30
5840 2018.11.30
5839 2018.11.30
5838 2018.11.30
5837 2018.11.28
태그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