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얼TV.ca

  • 6월 캐나다 일자리 늘어..구직자 늘며 실업율 6%로 올라
  • 손희정기자
    2018.07.06 10:30:28
  • 전문가들의 예상을 뒤엎고 지난달 캐나다 전국의 일자리가 크게 늘었습니다. 

    오늘 연방통계청이 발표한 바에 따르면 6월 한달동안 전국에서 3만2천여 명이 새로 고용됐습니다. 

    정규직에서 9천1백여 명, 비정규직에서 2만2천7백 여 명이 늘어 비정규직이 많았으나 전문가 예상치를 세배나 훌쩍 넘기는 수준으로 긍정적입니다.  

    특히 55세 이상 남성의 채용이 증가했고, 건설과 천연가스, 제조업에서 일자리가 급증해 고용 시장이 호전된 것을 볼 수 있다고 전문가들은 분석했습니다. 

    실업율은 넉달 연속 유지되던 5.8%에서 6%로 올랐으며, 이는 부정적이기 보다 구직자 급증이 원인으로 전반적으로는 좋은 현상이라고 전했습니다.     

    청년층도 비정규직 채용이 늘었으며, 다만 구직자 급증으로 인해 실업율은 11.7%로 높아졌습니다. 

    이 기간 온타리오주에서 3만5천여 명이 채용됐으며, 실업율이 5.9%입니다. 

    브리티시컬럼비아와 알버타주는 일자리 변화가 거의 없는 가운데 실업율은 각각 5.2%와 6.5%를 기록했습니다. 

    이외에도 사스카추완과 매니토바주의 채용이 늘었습니다. 

    지난달에는 요식, 숙박업과 농업 분야에서 일자리가 줄었습니다.  

댓글 0 ...

http://www.alltv.ca/34720
5246 2018.07.09
5245 2018.07.09
5244 2018.07.09
5243 2018.07.09
5242 2018.07.06
2018.07.06
5240 2018.07.06
5239 2018.07.05
5238 2018.07.05
5237 2018.07.05
5236 2018.07.05
5235 2018.07.05
5234 2018.07.05
5233 2018.07.04
5232 2018.07.04
5231 2018.07.04
5230 2018.07.04
5229 2018.07.04
5228 2018.07.03
5227 2018.07.03
태그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