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에어캐나다 바퀴 없이 착륙..에어버스 A330 두번째 사고
  • 손희정기자
    2017.04.19 13:33:40
  • 에어캐나다 여객기가 퀘백주 몬트리얼 트루도 국제 공항 활주로에서 이륙하는 도중 랜딩기어 바퀴가 빠졌는데도 그대로 운행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몬트리얼발 온타리오주 런던행 여객기에는 승객 290여 명이 타고 있었습니다. 

    다행히 바퀴 9개로 무사히 착륙했으나 뒤늦게 이 사실을 안 승객들은 큰 사고 없이 안전하게 착륙한 것이 기적이라며 생각만으로도 아찔하다고 전했습니다. 

    이 여객기 랜딩기어에는 양 날개 밑에 4개씩 8개와 기체 앞쪽에 2개 합해 총 10개가 장착됐는데 날개 쪽 바뀌 한개가 빠진 겁니다. 

    이와 관련해 에어캐나다 대변인은 날개 쪽 바퀴 한개는 이착륙에  큰 문제가 되지 않는다며 현재 수리 중이라고 전하고, 당시 조종사가 이를 인지했는지는 확실치 않다고 덧붙였습니다. 

    한편, 에어버스 A330 바퀴 사고는 이번이 두번째로, 지난 2월 브뤼셀에서는 바퀴 손상으로 인해 이륙이 취소된 바 있습니다.  

댓글 0 ...

http://www.alltv.ca/24087
5357 2017.04.20
5356 2017.04.20
5355 2017.04.20
5354 2017.04.20
5353 2017.04.19
2017.04.19
5351 2017.04.19
5350 2017.04.19
5349 2017.04.19
5348 2017.04.19
5347 2017.04.19
5346 2017.04.18
5345 2017.04.18
5344 2017.04.18
5343 2017.04.18
5342 2017.04.18
5341 2017.04.17
5340 2017.04.17
5339 2017.04.17
5338 2017.04.17
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