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AllTV

  • 돈 없어 장례 못치뤄요..인수 안하는 시신 급증
  • AnyNews
    2024.05.30 12:31:40
  • 장례식 지를 비용이 없어 가족이나 지인이 찾아가지 않는 시신 수가 최근 몇년 새 급증했습니다. 

    온타리오주에서 유족들이 찾아가지 않은 시신의 수는 2019년 438구에서 지난해 1천183구로 급증하며 170% 증가했습니다.  

    토론토가 792구(286구/2019년)로 가장 많고, 해밀턴(127구/26구), 런던 (112구 /52구), 오타와 (87구/43구)도 늘고 있습니다. 

    퀘벡주에서도 66구(2013년)에서 183구(2023년)로 늘었고, 앨버타주에서는 2016년 80구에서 2023년 200구로 증가했습니다. 

    장례식 비용이 주된 요인으로, 돈 때문에 인수하지 않는 비율도 점점 더 증가하고 있습니다. 

    업계에 따르면 캐나다 장례식 비용은 2천달러에서 1만2천 달러 사이로, 1998년 평균 6천달러에서 8천800달러로 뛰었습니다.  

    토론토 미드타운의 경우 묘지 관련, 화장 및 봉안, 식장 등 서비스만 3만4천 달러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온주는 원칙적으로 24시간이 지나면 시신 인수자가 없는 것으로 간주하지만 유족을 찾기 위해 몇 주를 보내기도 하며, 더이상 인수할 수 없다고 확인되면 주정부가 장례식장과 함께 간이 장례식을 치릅니다. 

    이 동안 시신은 영안실이나 온도 조절이 가능한 보관 시설에 보관됩니다. 

    그러나 최근 몇 년 동안 인수되지 않은 시신 수가 늘었습니다. 

    뉴펀드랜드주에선 미수습 시신이 병원 밖 냉장고에 보관된다는 사실이 알려지며 논란이 일자 새로운 보관 시설을 짓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댓글 0 ...

http://www.alltv.ca/203003
No.
Subject
14094 2024.06.04
14093 2024.06.04
14092 2024.06.04
14091 2024.06.04
14090 2024.06.03
14089 2024.06.03
14088 2024.06.03
14087 2024.06.03
14086 2024.06.03
14085 2024.05.31
14084 2024.05.31
14083 2024.05.31
14082 2024.05.31
14081 2024.05.31
14080 2024.05.31
14079 2024.05.31
14078 2024.05.30
2024.05.30
14076 2024.05.30
14075 2024.05.30
태그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