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AllTV

  • 피해자들 카드 훔쳐 사용한 경찰관..명품시계도 슬쩍
  • AnyNews
    2022.10.26 10:13:18
  • 경찰이 사망자의 신용카드를 훔쳐 사용하고, 실종자의 고가 시계 등을 훔친 사실이 드러나 충격을 주고 있습니다. 16년 경력의 보리스 보리소브는 온타리오주 토론토 53지구대 지역수사지원팀 소속으로, 지난 2월 실종 뒤 숨진 채 발견된 피해자 집에서 태그호이어 명품 시계를 훔쳐 보고하지 않은 채 판매를 시도했고, 앞서 2020년 5월에는 사망자의 신용카드와 운전면허증을 슬쩍한 뒤 16차례나 사용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이같은 사실은 지난 4월 11일 보리소브가 실종자의 직불카드를 사용한 혐의로 체포된 뒤 휴대전화 압수 영장을 발부 받아 조사한 결과 드러났습니다.  이외에도 보리소브는 경찰 정보 개인 유용과 직무 유기 등 경찰 행동 강령 위반 16건의 혐의도 있어 어제 경찰 재판소에 출두했으며, 현재 유급 정직 상태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댓글 0 ...

http://www.alltv.ca/195180
No.
Subject
12122 2022.10.31
12121 2022.10.31
12120 2022.10.31
12119 2022.10.31
12118 2022.10.28
12117 2022.10.28
12116 2022.10.28
12115 2022.10.28
12114 2022.10.28
12113 2022.10.27
12112 2022.10.27
12111 2022.10.27
12110 2022.10.27
12109 2022.10.27
12108 2022.10.26
12107 2022.10.26
2022.10.26
12105 2022.10.26
12104 2022.10.25
12103 2022.10.25
태그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