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AllTV

  • 장바구니 물가 안 잡힌다..8월 물가 상승세는 다소 둔화
  • AnyNews
    2022.09.21 10:32:59
  • 캐나다의 8월 소비자물가지수(CPI)가 두달 연속 둔화하며 최고점을 찍고 하향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식료품 물가는 전혀 잡히지 않고 있습니다. 

    어제 연방통계청이 발표한 바에 따르면 캐나다의 8월 물가는 지난해 같은 기간 보다 7% 올랐습니다. 

    지난 6월 거의 40년 만에 최고치인 8.1%에서 7월 7.6%에 이어 또 다시 둔화했으며, 전문가 예상치인 7.3% 상승보다 더 낮은 결과를 보였습니다.  

    월간 기준 물가상승률도 0.3% 하락했는데 이는 코로나19 팬데믹 초기인 2020년 이후 가장 큰 월간 하락폭입니다. 

    운송(10.3%)과 주거(6.6%) 가격 상승률이 8월에 물가 상승 둔화에 기여했고, 휘발유 가격 상승률도 전년 대비 22.1%를 기록해 전달의 35.6%에서 낮아졌습니다. 

    하지만 장바구니 물가는 전년과 비교해 10.8% 올라 1981년 이후 가장 빠른 속도로 상승했습니다. 

    식용유가 27.7% 오르고 밀가루 23.5%, 파스타 20.7%, 식빵 17.6%, 조미료와 향신료 식초는 17.2% 올랐습니다. 

    또 베이커리 제품 15.4%, 과일 13.2%, 설탕과 제과류 11.3%, 계란은 10.9% 올랐고, 생선과 해산물 8.7%, 유제품 7%, 육류도 6.5% 비싸졌습니다.  

    CIBC 경제 전문가 등은 운송비와 농산물 가격이 최고점을 지났기 때문에 식료품 가격 상승세도 올 연말을 시작으로 내년까지 하락할 걸로 예상했습니다. 

    변동성이 큰 휘발유과 식료품을 제외한 근원물가지수가 전월 5.4%에서 5.2%로 떨어져 연방중앙은행의 급격한 금리 인상이 물가에 영향을 미치고 있는 것으로 분석되고 있습니다. 

    그럼에도 여전히 중은의 물가 목표치인 1~3%대에는 미치지 못해 중은이 금리 인상을 지속할 가능성이 큰 것으로 전문가들은 예상했습니다. 

    시장에선 다음달로 예정된 통화정책에서 중은이 0.25%포인트 또는 0.5%포인트 인상할 걸로 전망되고 있습니다.    

    앞서 중은은 인플레이션을 억제하기 위해 지난 7월 기준금리를 1%포인트 인상하고 9월에는 0.75%포인트 추가 인상한 바 있습니다. 

댓글 0 ...

http://www.alltv.ca/194631
No.
Subject
11995 2022.09.23
11994 2022.09.23
11993 2022.09.23
11992 2022.09.22
11991 2022.09.22
11990 2022.09.22
11989 2022.09.22
11988 2022.09.22
11987 2022.09.22
2022.09.21
11985 2022.09.21
11984 2022.09.21
11983 2022.09.21
11982 2022.09.21
11981 2022.09.20
11980 2022.09.20
11979 2022.09.20
11978 2022.09.20
11977 2022.09.20
11976 2022.09.19
태그
위로